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개봉 2주차 '유체이탈자', 주말 박스오피스 1위

뉴스듣기


영화

    개봉 2주차 '유체이탈자', 주말 박스오피스 1위

    뉴스듣기
    영화 '유체이탈자' 포스터.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 제공영화 '유체이탈자' 포스터. 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 제공배우 윤계상 주연 추적 액션 '유체이탈자'가 개봉 2주 차에도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지켰다.
     
    6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윤계상 주연의 영화 '유체이탈자'(감독 윤재근)는 주말인 지난 3~5일 관객 13만 2639명을 동원하며 주말 박스오피스 정상을 유지했다. 누적 관객 수는 62만 6482명이다.
     
    영화는 기억을 잃은 채 12시간마다 다른 사람의 몸에서 깨어나는 한 남자가 모두의 표적이 된 진짜 자신을 찾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 내용을 담고 있다.
     
    '유체이탈자'의 뒤를 이어 디즈니 오리지널 뮤지컬 '엔칸토: 마법의 세계'(감독 바이론 하워드, 자레드 부시, 채리스 카스트로 스미스)는 주말 동안 10만 7795명의 관객을 모으며 2위에 올랐다.
     
    '엔칸토: 마법의 세계'는 특별한 능력을 가진 마드리갈 패밀리 중, 유일하게 평범한 주인공 '미라벨'이 마법이 사라질 위기에 처한 마을 '엔칸토'와 가족을 구하려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누적 관객 수는 43만 7902명이다.
     
    전종서, 손석구 주연의 또 다른 한국 영화 '연애 빠진 로맨스'(감독 정가영)는 3위에 이름을 올렸다.
     
    10만 5239명을 동원한 '연애 빠진 로맨스'는 연애는 싫지만 외로운 건 더 싫은 자영과 일도 연애도 뜻대로 안 풀리는 우리가 이름, 이유, 마음 다 감추고 시작한 아주 특별한 로맨스를 그린 영화다. 총 39만 9673명의 관객이 이 영화를 관람했다.
     
    지난 1일 개봉한 '고스트버스터즈 라이즈'(감독 제이슨 라이트맨)는 관객 4만 7635명을 동원하며 4위에 올랐다. 영화는 작은 마을에 정착한 한 가족이 전설의 '고스트버스터즈'와 얽힌 숨은 비밀을 알게 되고 세계를 뒤흔드는 고스트들에 맞서는 스릴 넘치는 이야기를 그린 서스펜스 액션 어드벤처다.
     
    주말 박스오피스 5위는 지난 10월 20일 개봉해 초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SF 대작 '듄'(감독 드니 빌뇌브)이다. 주말 동안 관객 4만 4145명을 동원한 '듄'은 누적 관객 수 149만 5462명을 기록했다.
     
    '듄'은 우주에서 가장 귀한 자원의 생산지 아라키스 모래행성 듄을 두고 벌이는 거대한 전쟁과 전설의 메시아 폴의 위대한 여정을 그린 작품이다.
     
    신작이 개봉하고 기존 작품들이 선전했지만,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세와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발생 등으로 인해 주말에 극장을 찾은 관객은 56만 9952명으로 집계됐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