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93년 전 첫 마음 그대로 낮은 곳 향해”

뉴스듣기


종교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93년 전 첫 마음 그대로 낮은 곳 향해”

    뉴스듣기

    구세군, 1일 서울시청 앞 광장 '링투게더' 자선냄비 시종식 가져
    장만희 구세군 사령관,"낮은 곳 향한 93년 전 첫 마음 그대로 거리로 나서"
    이홍정 NCCK 총무·오세훈 서울시장·김대현 종무실장 등 내빈 참석
    이재명 후보 부인 김혜경 씨 시종식 참석 성금 전달하기도


    장만희 구세군한국군국 사령관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1일 오전 서울광장에서 열린 '2021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 에서 타종을 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장만희 구세군한국군국 사령관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1일 오전 서울광장에서 열린 '2021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 에서 타종을 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
    장만희 구세군한국군국 사령관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1일 오전 서울광장에서 열린 '2021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 에서 타종을 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장만희 구세군한국군국 사령관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1일 오전 서울광장에서 열린 '2021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 에서 타종을 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 부인 김혜경 씨가 1일 오전 서울광장에서 열린 '2021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 에 참석해 자선냄비에 성금을 기부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 부인 김혜경 씨가 1일 오전 서울광장에서 열린 '2021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 에 참석해 자선냄비에 성금을 기부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
    [앵커]

    구세군 자선냄비가 오늘(1일) 서울시청 광장에서 시종식을 갖고 거리 모금을 시작했습니다.

    구세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더 어렵게 살아가는 소외 이웃들에게 제일 먼저 달려갈 것을 다짐했습니다.

    송주열 기자의 보돕니다.

    [기자]

    [배경음악] 구세군브라스밴드 '실버벨' 연주

    한파가 몰아 친 12월 첫날, 서울시청 광장을 감싸듯 울려 퍼지는 캐럴 연주가 성탄의 계절을 실감나게 합니다.

    우리 사회 소외 이웃들을 위한 사랑과 희망의 종소리.구세군 자선냄비가 시종식을 갖고 거리 모금을 시작했습니다.

    국내 최초 구호활동인 자선냄비 거리 모금은 지난 1928년 12월 명동에서 시작된 이후 93년째 이어져 오고 있습니다.

    한국구세군 장만희 사령관은 시종식에서 100년 가까이 가장 낮은 곳으로 가장 먼저 달려갔던 구세군의 첫 마음 그대로 코로나19로 고통 받는 이웃들에게 달려가겠다고 밝혔습니다.

    구세군은 코로나19가 맹위를 떨친 올해에도 취약계층을 위한 긴급 구호키트 전달과 쪽방촌 방역물품 지원, 수해지역 구호활동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쳤습니다.

    [녹취] 장만희 사령관 / 한국구세군
    "한국구세군은 100여 년 전 대기근으로 힘겨운 사람을 돕기 위해 시작됐던 자선냄비의 첫 마음을 매일 가슴에 품고 실천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오늘 첫 마음을 그대로 간직한 빨간 자선냄비가 다시 거리로 나서게 됐습니다."

    자선냄비 시종식 축사에 나선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이홍정 총무는 "구세군 자선냄비가 두려움에 갇혀 갈등하는 이 시대에 많은 이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정부도 구세군 자선냄비가 코로나19로 인한 복지 사각지대 해소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습니다.

    [녹취] 이홍정 총무 /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올해도 작지만 사랑하는 힘을 가진 사람들이 구세군 자선냄비에 참여할 것입니다.구세군 자선냄비는 두려움에 갇힌 채 갈등하는 이 시대에 한 줄기 생명의 빛이 돼 줄 것입니다. 구세군 자선냄비는 희망과 용기, 용서와 화해의 에너지를 공급하는 사랑의 용광로가 될 수 있습니다."

    [녹취] 김대현 종무실장 / 문화체육관광부
    "힘든 시기일수록 더 강해지는 우리 국민들의 사랑과 열정이 올해 자선냄비를 뜨겁게 만들어주기를 기대합니다."

    자선냄비 시종식에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부인 김혜경 씨도 시종식에 참석해 성금을 전달했습니다.

    구세군은 자선냄비 시종식을 시작으로 방역 수칙을 준수하면서 전국 322곳에서 4만여 명의 자원봉사자들이 참여해 거리모금을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긴급 돌봄이 필요한 취약계층의 실질적인 필요를 채워주기위해 블록체인 기반의 선불카드를 지급하는 방안을 준비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CBS뉴스 송주열입니다.


    (장소) 2021 구세군 자선냄비 시종식/오늘(1일), 서울시청 앞 광장

    영상기자 최내호
    영상편집 두민아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