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육아 전담→댄스 수업…아이키 '사랑꾼' 남편 일화

뉴스듣기


방송

    육아 전담→댄스 수업…아이키 '사랑꾼' 남편 일화

    뉴스듣기
    방송 캡처방송 캡처댄서 아이키가 4살 연상의 남편을 소개했다.

    결혼 10년 차인 아이키는 22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아이키는 베일에 싸인 남편을 궁금해 하는 패널들에게 "초등학생 딸이 있다. 23살에 남편과 만나 24살에 결혼했고, 25살에 아이를 낳았다. 남편이 저보다 4살 연상"이라며 "생각보다 외향적이고, 저보다 사람들이랑 대화도 많이 나눈다. 외모는 조우종 아나운서를 닮은 훈남형"이라고 밝혔다.

    남편은 집안 살림 전반을 맡아 댄서로 활동 중인 아이키를 물심양면 지지하고 있다.

    아이키는 "남편이 아이 밥 챙겨주는 것도 그렇고, 등하교도, 청소도 신경쓰고 있다. 해외 공연이 많은 편이라 그럴 때는 남편이 연차를 내고 육아를 전담한다"며 "장기 해외 출장을 갈 때마다 아이가 한 번씩 아파서 미안한 마음"이라고 전했다.

    댄서 아내를 둔 남편답게 춤에도 일가견이 있다.

    아이키는 "댄스 학원을 운영할 때 남편이 관리를 많이 도와줬다. 그러다 남편이 다른 선생님 수업을 듣고 있는 걸 봤다. 꽤 추더라"고 자랑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