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조진웅×최우식×박희순 '경관의 피', 2022년 1월 개봉

뉴스듣기


영화

    조진웅×최우식×박희순 '경관의 피', 2022년 1월 개봉

    뉴스듣기
    영화 '경관의 피' 1차 포스터.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제공영화 '경관의 피' 1차 포스터. 에이스메이커무비웍스 제공배우 조진웅과 최우식, 박희순 등이 출연해 기대를 모으는 범죄드라마 '경관의 피'가 오는 2022년 1월 개봉을 확정하고 1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경관의 피'(감독 이규만)는 출처불명의 막대한 후원금을 받으며 독보적인 검거실적을 자랑하는 광수대 에이스 강윤(조진웅)과 그를 비밀리에 감시하는 임무를 맡게 된 원칙주의자 경찰 민재(최우식)의 위험한 수사를 그린 범죄 드라마다.
     
    배우 조진웅, 최우식, 박희순, 권율, 박명훈의 폭발적인 열연이 '독전' '내부자들' '신세계' 등을 뛰어넘는 강렬한 범죄드라마를 기대하게 만든다.
     
    개봉 확정과 함께 공개된 1차 포스터는 범죄드라마의 흥행 히어로 조진웅, 그리고 '기생충' 이후 최초로 스크린 컴백하는 최우식의 강렬한 모습이 담겼다.
     
    조진웅은 자신의 신념에 따라 범죄자 검거를 최우선으로 삼고 정보를 얻기 위해서는 불법도 개의치 않는다는 광역수사대 반장 박강윤 역을 맡았다. 최우식이 맡은 원칙주의자 경찰 최민재는 경찰이었던 아버지에 관한 비밀문서를 받는 조건으로 박강윤의 비리를 파헤치는 임무를 받고, 언더커버 경찰로서 그와 한 팀이 된다.
     
    조진웅과 최우식이 펼치는 열연과 더불어 최민재에게 아버지에 관한 비밀문서를 빌미로 언더커버 경찰의 임무를 쥐어 주는 감찰계장 황인호 역은 최근 대세 배우로 각광받는 박희순, 접근 불가능 상위 1%만 상대하는 범죄자 나영빈 역은 매 작품 뛰어난 캐릭터 소화력을 선보인 권율, 경찰과의 거래로 생존해온 범죄자 차동철 역은 떠오르는 흥행보증수표 박명훈이 맡았다.
     
    배우들의 폭발적인 연기로 스크린을 가득 채울 영화 '경관의 피'는 2022년 1월 극장에서 만날 수 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