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당구 여신의 눈물' 챔피언→꼴찌 TS샴푸, 감격의 첫 승

뉴스듣기


스포츠일반

    '당구 여신의 눈물' 챔피언→꼴찌 TS샴푸, 감격의 첫 승

    뉴스듣기
    프로당구 TS샴푸 이미래가 10일 팀 리그 신한금융투자와 경기에서 이겨 후반기 12경기 만에 승리를 거둔 뒤 눈물을 흘리고 있다. PBA프로당구 TS샴푸 이미래가 10일 팀 리그 신한금융투자와 경기에서 이겨 후반기 12경기 만에 승리를 거둔 뒤 눈물을 흘리고 있다. PBA

    프로당구(PBA) TS샴푸가 드디어 팀 리그 후반기 감격의 첫 승을 올렸다. 지난 시즌 극적인 업셋으로 초대 우승을 차지했다가 올 시즌 최하위로 추락한 롤러코스터 끝에 거둔 승리라 더 값졌다.

    TS샴푸는 10일 경기도 고양시 빛마루방송지원센터에서 열린 '웰컴저축은행 PBA 팀 리그 2021-22' 5라운드 경기에서 신한금융투자를 눌렀다. 세트 스코어 4 대 1 승리를 거뒀다.

    후기 리그 무려 12경기 만에 거둔 첫 승이다. TS샴푸는 이전까지 2무 9패에 허덕이며 다른 팀들의 승점 자판기 신세였다.

    그런 TS샴푸가 드디어 승점 3을 챙겼다. 첫 세트부터 한동우-김종원이 마민캄(베트남)-조건휘와 남자 복식에서 15 대 7(8이닝)로 꺾은 데 이어 2세트 이미래가 김가영과 '당구 여제' 대결에서 11 대 4(9이닝)로 이겼다. 3세트 김종원도 오성욱을 5이닝 만에 15 대 3으로 완파했다.

    신한금융투자도 4세트 혼합 복식에서 조건휘-김보미가 한동우-이미래를 15 대 8(12이닝)로 누르며 반격했다. 그러나 TS샴푸는 5세트 김남수가 4이닝째 폭풍 13점을 몰아치며 신정주를 15 대 6으로 누르며 첫 승을 완성했다. 승리가 확정되자 이미래 등 선수들은 눈물로 기쁨을 만끽했다.

    TS샴푸는 지난 시즌 정규 리그를 3위로 마감한 데 이어 준플레이오프와 플레이오프, 챔피언결정전까지 포스트시즌 돌풍을 일으키며 초대 팀 리그 챔피언에 올랐다. 2위 SK렌터카, 1위 웰컴저축은행 등 상위 팀들을 연파하는 기적을 일으켰다.

    하지만 올 시즌 전 TS샴푸는 급격한 팀 변화를 겪었다. 주장 정경섭, 최고참 김병호가 이탈한 가운데 에이스 필리포스 카시도코스타스, 로빈슨 모랄레스 등 외국인 선수들이 가정사 등을 이유로 빠졌다. 한동우, 문성원, 김종원 등이 새로 합류했지만 팀 리그 적응에 애를 먹으며 부진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그런 TS샴푸는 20살 신예 용현지를 후반기 영입하며 분위기 쇄신을 꾀했다. 용현지도 아직 팀 리그에 적응 중이지만 열정적인 응원으로 선배들의 힘을 북돋우며 발랄한 막내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후반기 첫 승에 환호하는 TS샴푸 선수들. PBA후반기 첫 승에 환호하는 TS샴푸 선수들. PBA
    반면 지난 시즌 최하위 블루원리조트는 다시 승리에 시동을 걸며 후반기 우승을 향해 순항했다. 전날 7연승이 무산된 블루원리조트는 신생팀 휴온스를 4 대 2로 누르며 1위(7승2무3패∙승점23)를 달렸다. TS샴푸에 덜미를 잡힌 2위 신한금융투자(5승4무3패∙승점19)와 격차를 벌렸다.

    전기 리그 준우승팀 NH농협카드는 우승팀 웰컴저축은행을 4 대 2로 눌렀다. 주장 조재호가 국내외 최강 대결에서 프레데릭 쿠드롱(벨기에)에 6 대 14에서 짜릿한 대역전승을 거뒀고, 김민아도 2승을 올리며 승리를 이끌었다. SK렌터카는 크라운해태를 4 대 0으로 완파하며 2연패 탈출과 5라운드 첫 승을 이뤘다.

    11일에는 블루원리조트와 웰컴저축은행, TS샴푸와 SK렌터카, 크라운해태와 NH농협카드, 신한금융투자와 휴온스의 대결이 펼쳐진다. PBA&GOLF, SBS 스포츠, MBC스포츠플러스, IB 스포츠 등 TV와 유튜브(PBA TV), 네이버, 카카오티비, 아프리카TV 등 인터넷으로 전 경기가 생중계된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