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김연경·문성민 배출' 韓 최고 권위 CBS배 중고배구대회 열전

배구

    '김연경·문성민 배출' 韓 최고 권위 CBS배 중고배구대회 열전

    4일 충북 단양군 매포체육관에서 제32회 CBS배 전국남녀중고배구대회 부산여중vs금천중 경기가 진행되고 있다. 참가팀은 남고부 16개 팀, 남중부 19개 팀, 여고부 6개 팀, 여중부 15개 팀으로 총 56개 팀이 참가한다. 오는 10일까지 남고부 경기는 단양국민체육센터, 남중부 경기는 단양문화체육센터, 여중부와 여고부 경기는 매포체육관에서 열린다. 이한형 기자4일 충북 단양군 매포체육관에서 제32회 CBS배 전국남녀중고배구대회 부산여중vs금천중 경기가 진행되고 있다. 참가팀은 남고부 16개 팀, 남중부 19개 팀, 여고부 6개 팀, 여중부 15개 팀으로 총 56개 팀이 참가한다. 오는 10일까지 남고부 경기는 단양국민체육센터, 남중부 경기는 단양문화체육센터, 여중부와 여고부 경기는 매포체육관에서 열린다. 이한형 기자
    국내 최고 권위의 중·고등학교 배구 대회인 CBS배가 개막해 열전에 들어갔다.

    제 32회 CBS배 전국남녀중고배구대회가 4일 충북 단양군 매포체육관에서 개막해 오는 10일까지 일주일 동안 열린다. 전국 남녀 중고등학교 배구 선수들이 자웅을 겨룬다.

    남고부 16개, 남중부 19개, 여고부 6개, 여중부 15개 팀 등 총 56개 팀이 출전한다. 남고부 경기는 단양국민체육센터, 남중부 경기는 단양문화체육센터, 여중부와 여고부 경기는 매포체육관에서 펼쳐진다.

    CBS배는 한국 배구의 산실로 꼽힌다. 지난 1990년 시작된 CBS배는 '배구 여제' 김연경(중국 상하이)를 비롯해 문성민(현대캐피탈), 박철우(한국전력) 등 슈퍼 스타들을 배출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