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손·황·황+이·황' 이란전 선발 출격…벤투, 유럽파 총투입

뉴스듣기


축구

    '손·황·황+이·황' 이란전 선발 출격…벤투, 유럽파 총투입

    뉴스듣기
      이란전에 선발로 나서는 손흥민. 대한축구협회제공이란전에 선발로 나서는 손흥민. 대한축구협회제공 
    벤투호가 이라전을 앞두고 공격진에서 유럽파 총동원령을 내렸다.
       
    한국 축구대표팀 파울루 벤투 감독은 12일 오후 10시 30분(이하 한국 시간) 이란 테헤란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열릴 2022 카타르 월드컵 최종예선 A조 4차전 이란전 선발 명단을 발표했다. 
       
    지난 시리아전 선발에서 단 한 명만 바뀌었다. 미드필더 송민규(전북 현대)가 빠진 자리에는 이재성(마인츠)이 들어왔다.
       
    주장 손흥민(토트넘), 황의조(보르도), 황희찬(울버햄프턴) 삼각편대는 공격수로 나서고 '벤투호의 황태자' 황인범(루빈 카잔)을 포함해 정우영(알 사드)은 미드필더를 맡는다.
       
    이란전 선발 출전 선수 명단. 대한축구협회 트위터 캡처이란전 선발 출전 선수 명단. 대한축구협회 트위터 캡처
    수비는 벤투호의 핵심 김민재(페네르바체)와, 이용(전북), 홍철(울산 현대), 김영권(감바 오사카)이 선다.

    수문장도 골키퍼 김승규(가시와 레이솔)로 변함없다.
       
    이란도 주전 멤버가 모두 선봉에 선다.

    사르다르 아즈문(제니트), 알리레자 자한바크시(페예노르트), 메흐디 타레미(포르투) 등 유럽파 공격수들이 한국전 선발로 이름을 올렸다.
       
    승점 7을 기록 중인 한국이 이란(승점9)에 승리하면 A조 선두로 올라서게 된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