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내가 키운다' 채림 아들과 일상은 '육아 만렙'

뉴스듣기


방송

    '내가 키운다' 채림 아들과 일상은 '육아 만렙'

    뉴스듣기
    방송 캡처방송 캡처배우 채림이 방송 최초로 아들 민우와의 일상을 공개했다.

    지난 29일 방송된 JTBC '용감한 솔로 육아-내가 키운다'에는 채림 모자의 즐거운 일상이 담겼다.

    늘 다른 엄마들의 일상을 영상으로 지켜보던 채림은 자신이 주인공이 된다는 것에 떨리는 마음을 드러냈다. 깔끔하게 정리된 집에서 처음 보는 카메라를 신기해하던 민우는 귀여운 인사를 건네며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었다.

    아침 준비를 도와 달걀을 젓던 민우가 엄마의 눈치를 보며 몰래 날달걀을 먹기 시작했고 영상을 보던 채림은 "저렇게 많이 먹었단 말이야?"라며 깜짝 놀라 웃음을자아냈다.

    무아지경으로 날달걀을 맛보던 민우는 엄마와 눈이 마주치자 "맛있어요"라며 사랑스러운 눈웃음을 짓는 동시에 "이제 숟가락 줄래?"라고 덧붙여 본격적인 날달걀 '먹방'을 예고했다. 뿐만 아니라 낫토나 탄산수, 곰피 등 음식을 가리지 않고 모두 맛보는 모습으로 하민이에 이어 새로운 미식 베이비로 등극했다.

    식사가 끝난 뒤 혼자 놀고 있는 민우를 찾은 채림은 "엄마랑 겨울 나라 갈래?"라며 채림표 놀이교실의 시작을 알렸다. 평소 아이가 호기심을 갖는 것으로 놀이를 한다는 채림은 마치 과학 교실을 방불케 하는 구연산 등 다양한 놀이 아이템까지 꺼내 들었다.

    베이킹소다와 린스로 인공 눈을 만들어낸 채림은 계속해서 아이디어를 제시하며 놀이를 이어나갔다. 아이스크림 가게 놀이로 경제 공부를, 베이킹소다와 구연산을 활용한 화산 폭발 놀이로 과학 공부를 하는 두 사람의 모습에 출연자들은 채림을 향해 존경 어린 시선을 보냈다.
     
    엄마와 아이가 함께 일상 속 작은 행복을 배우며 성장해 나가는 JTBC '용감한 솔로 육아-내가 키운다'는 매주 수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