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장제원 "자식 잘 못 키운 아비의 죄 반성" 尹 캠프 상황실장 사퇴

뉴스듣기
  • 0
  • 폰트사이즈
    - +
    인쇄
  • 요약

20대 대통령-국민의 선택

노컷뉴스
대통령 선거일2022년 3월 9일 (수)



부산

    장제원 "자식 잘 못 키운 아비의 죄 반성" 尹 캠프 상황실장 사퇴

    뉴스듣기
    핵심요약

    "국민께 면목 없고, 윤석열 후보께 죄송한 마음 가눌길 없었다"
    "후보의 허락을 득하지 못하고 캠프 총괄실장 직을 내려놓는다"
    "자식을 잘 못 키운 아비의 죄 반성하며 자숙의 시간 갖겠다"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이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에게 질의를 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이 1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에게 질의를 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무면허 운전과 경찰관 폭행 등으로 물의를 빚은 래퍼 노엘(본명 장용준)의 아버지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부산 사상구)이 윤석열 대선 후보 캠프 총괄상황실장 직을 사퇴했다.

    장 의원은 28일 자신의 SNS에 "단 1분도 버티기 힘들었다"며 "국민께 면목이 없고, 윤석열 후보께 죄송한 마음 가눌 길이 없었다"고 심경을 전했다.

    그는 "후보의 허락을 득하지 않고는 거취마저 결정할 수 없는 저의 직책에 불면의 밤을 보냈다"며 "죄송하고 송구스럽지만, 결국 후보의 허락을 득하지 못하고 캠프 총괄실장 직을 내려놓는다"고 사퇴 뜻을 밝혔다.

    그러면서 "부족한 제게 아낌없이 신뢰를 보내주신 윤 후보께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백의종군하면서 윤 후보의 대통령 당선을 응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장 의원은 "이제, 자식을 잘 못 키운 아비의 죄를 깊이 반성하며 자숙의 시간을 갖겠다"며 "죄를 진 못 난 아들이지만, 그동안 못했던 아버지로서의 역할도 충실히 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끝으로 "국민과 저를 키워주신 지역주민들께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사죄드린다"고 했다.

    앞서, 노엘은 지난 18일 오후 10시 30분쯤 서울 서초구의 한 도로에서 벤츠를 운전하다 접촉사고를 낸 뒤 현장에 출동한 경찰관이 음주 측정과 신원확인을 요구하자 이에 불응하며 실랑이를 벌였다.

    그는 이 과정에서  차문을 열고 내려 경찰관의 가슴팍을 밀쳐내는 등 폭행한 혐의로 현장에서 체포됐다.

    사건 이후 아버지인 장 의원은 윤 후보에게 캠프 총괄실장 직 사퇴 의사를 전했으나, 윤 후보가 반려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소속 학생이 2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 앞에서 집행유예 기간 중 무면허 음주운전 및 경찰관 폭행 혐의를 받고 있는 래퍼 노엘(장용준)의 아버지 국민의힘 장제원 의원의 사퇴를 촉구하는 동시다발 1인시위를 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한국대학생진보연합 소속 학생이 2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당사 앞에서 집행유예 기간 중 무면허 음주운전 및 경찰관 폭행 혐의를 받고 있는 래퍼 노엘(장용준)의 아버지 국민의힘 장제원 의원의 사퇴를 촉구하는 동시다발 1인시위를 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하지만, 이후 청와대 국민청원과 대학생단체 집회 등을 통해 장 의원에 대한 국회의원직 사퇴 여론이 일고 있다. 이에 장 의원은 캠프 총괄실장직 사퇴를 거듭 결심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노엘은 지난 2019년 9월 서울 마포구의 한 도로에서 면허 취소 수준의 만취 상태로 차를 몰다가 오토바이와 충돌하는 사고를 낸 뒤 이른바 '운전자 바꿔치기'를 시도한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지난해 6월 열린 1심 재판에서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 받았다.

    지난 4월에는 부산 부산진구 길거리에서 술에 취해 행인을 폭행한 혐의로 송치되기도 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