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박형준 시장 '메드파크·유니스' 유망기업 잠재력 주목

뉴스듣기


부산

    박형준 시장 '메드파크·유니스' 유망기업 잠재력 주목

    뉴스듣기
    박형준 부산시장. 부산시 제공박형준 부산시장. 부산시 제공박형준 부산시장이 8일 기술을 기반으로 성장하고 있는 유망 중소기업을 방문해 관련 분야 정책을 점검하고 기업 관계자와 소통에 나섰다.  

    박 시장은 이날 첫 방문지로 국내 최초 골이식재 제조 기술을 보유한 ㈜메드파크를 찾았다.

    메드파크는 2010년 1인 기업으로 시작해 현재 직원 수가 65명에 이르기까지 기술력을 바탕으로 꾸준히 성장해 온 부산의 대표적인 의료바이오 전문기업이다.  

    2019년 부산시 '히든챔피언', 올해 부산시 '고용우수기업'으로 선정됐다. 올해 중소벤처기업부 '아기유니콘 200 육성사업' 전국 60개 사 중 한 곳으로 선정돼 성장 가능성에서 크게 주목받고 있다.  

    박 시장은 "부산은 의료바이오 산업적인 부분에서 성장이 더뎠던 점이 있다"며, "앞으로 메드파크와 같은 혁신기술 기반 성장 유망기업을 집중 육성하고 협력관계를 확대해 의료바이오 산업 생태계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박 시장은 표면처리에 사용되는 정밀화학약품을 제조하는 전문기업인 유니스 주식회사를 방문했다.

    유니스는 올해 중소벤처기업부 'Pre-챔프기업'과 '수출스타기업'으로 선정되는 등 관련 분야에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2018년 신사옥 준공에 이어 올해 말 2공장, 3공장 준공을 앞두고 있는 등 미래 성장 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과감한 투자를 진행 중이다.  

    박 시장은 "신소재 개발, 소재의 친환경화 등으로 소재 가공기술인 뿌리산업도 변화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연구개발과 투자를 아끼지 않는 기업의 우수사례를 발굴해 뿌리산업 정책에 반영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