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한혜진, 기성용 논란 심경글 "끔찍한 거짓…끝까지 싸울 것"

뉴스듣기


연예가 화제

    한혜진, 기성용 논란 심경글 "끔찍한 거짓…끝까지 싸울 것"

    뉴스듣기
    배우 한혜진과 축구선수 기성용. 한혜진 SNS 캡처

     

    배우 한혜진이 최근 남편인 축구선수 기성용을 두고 벌어진 논란에 대해 심경을 밝혔다.

    한혜지는 26일 SNS에 장문의 글을 올려 "몇 달을 어떻게 보냈는지 모르겠다"며 "잠 못 드는 밤이 셀 수 없고 아무리 아니라고 외쳐대도 믿어주지 않는 현실에 낙심하게 되고 무너졌던 게 사실"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왜 우리가 이런 일을 당해야 하나 세상이 참 무섭다는 걸 처절히 느끼게 됐고, 하루아침에 벼락 맞듯 찾아 온 말도 안되는 폭로가 우리의 일상을 어지럽히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한혜진은 성폭행 등 기성용과 관련된 논란 일체를 부인하며 끝까지 싸울 것을 전했다.

    그는 "제 오랜 친구들처럼 여전히 우리를 믿어주시고 힘이 되어주시는 분들이 계시다는 믿음으로 열심히 싸우려고 한다"면서 "끔찍한 거짓을 지어내고 우리 가족을 더러운 구렁텅이로 밀어넣은 자들 정당한 처벌 받을 수 있도록 끝까지 싸우려고 한다"고 강조했다.

    악성 댓글을 남기는 일부 누리꾼들에게는 딸을 언급하며 자제를 당부했다.{RELNEWS:right}

    한혜진은 "다만, 계속 비아냥거리고 입에 담기도 힘든 악플을 제게 보내시는 분들께는 그만해 주시길 정중히 부탁드린다. 예쁜 우리 딸을 위해서라도 더 조심히 열심히 잘 살아야 한다고 늘 우리 부부는 이야기 나누는데, 여러가지 일들로 실망도 드렸고 믿음도 드리지 못하는 것이 슬프고 또 죄송하다"고 고개를 숙였다.

    마지막으로 "잘못한 일에 대해선 진심으로 고개숙여 사과를 드리고 없었던 일에 대해선 부디 믿어주시고 응원해 주시길 부탁드린다. 정말 그러한 일이 없었다"고 다시 한 번 논란을 부인했다.

    지난 3월 한혜진의 남편인 기성용(FC서울 미드필더)은 2000년 초등학교 축구부 시절 자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한 A씨와 B씨를 형사 고소하고, 5억원 상당의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관련 의혹 역시 일체 부인했다.

    여기에 더해 기성용은 부친인 기영옥 전 광주FC 단장과 함께 땅 투기 의혹에 휩싸였고, 농지법 위반 혐의로 입건됐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