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주시 '획기적 악취처리기술 개발'…특허 취득

뉴스듣기


포항

    경주시 '획기적 악취처리기술 개발'…특허 취득

    뉴스듣기

    맑은물사업본부 양문오 팀장 '음압기술' 이용 악취발생 차단 기술 발명

    경주시 맑은물사업본부 에코-물센터 양문오 안강물재생팀장이 연구실에서 연구에 몰두하고 있다. 경주시 제공

     

    경북 경주시 에코-물센터가 획기적인 방식의 악취처리기술을 개발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경주시는 맑은물사업본부 에코-물센터 양문오 안강물재생팀장이 전염병 관리를 위한 음압병동에 적용되는 음압기술의 원리를 이용해 악취발생을 원천 차단하는 기술을 개발해 15일 특허를 받았다고 밝혔다.

    경주안강하수처리장에서 수처리 공정관리업무를 맡고 있는 양 팀장은 악취 발생 민원 해결책을 찾던 중, 악취의 원인인 펌프장 구조물 내부의 공기를 외부로 유출시키지 않으면 악취 발생을 원천적으로 차단할 수 있다는 생각에 기술 개발에 나섰다.

    수차례의 시행착오 끝에 2019년 12월 관련 기술을 특허청에 특허신청 했고, 1년 5개월 만에 특허 취득이라는 결실을 맺었다.

    경주시는 이 기술을 이용해 고질적인 악취 발생 민원 해결에 나설 방침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이번 기술을 활용해 쾌적한 환경의 살기 좋고 찾아오고 싶은 경주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