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LH 투기 의혹' 국가수사본부 칼 빼들었다…'특별수사단' 편성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사건/사고

    'LH 투기 의혹' 국가수사본부 칼 빼들었다…'특별수사단' 편성

    뉴스듣기

    국수본 "부동산 투기사범 특별수사단 편성해 엄정 대응"
    남구준 국수본부장 취임 이후 첫 특별수사단

    국가수사본부. 황진환 기자
    'LH 공사 임직원의 신도시 투기 의혹' 파장이 커지는 가운데, 경찰청 국가수사본부(국수본)는 '특별수사단'을 꾸려 총 지휘에 나설 방침이다.

    국수본은 5일 "최근 제기된 'LH 공사 임직원의 신도시 투기 의혹' 등 부동산 투기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부동산 투기사범 특별수사단을 편성·운영해 엄정 대응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부동산 투기사범 특별수사단은 국가수사본부 수사국장을 수사단장으로 수사국 반부패수사과, 중대범죄수사과, 범죄정보과를 비롯해 '3기 신도시 예정지'를 관할하는 경기남부청, 경기북부청, 인천청 등 3개 시·도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 등으로 편성된다.

    각 시·도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에는 수사전담팀을 편성해 △공직자 등의 내부정보 이용행위 △명의신탁·농지법위반 등 부동산 부정 취득 △조직적이고 기업화된 불법거래 등 부동산 투기행위에 대한 단속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경기남부경찰청에서 수사 중인 LH공사 임직원 투기 의혹 사건을 국수본 집중지휘사건으로 지정해 수사 전 과정을 국가수사본부에서 총괄 지휘할 방침이다.

    연합뉴스
    국수본은 "향후 3기 신도시 예정지를 중심으로 첩보수집을 강화하고 정부 합동조사단 수사의뢰 사건을 관할 시·도경찰청 전담수사팀에 배당해 신속하게 수사하는 등 부동산 투기 사범을 엄정 단속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특별수사단 편성은 남구준 국수본부장 취임 후 처음이다. 경찰개혁에 따라 올해 출범한 국수본은 경찰 수사를 총괄하며 3만 명에 달하는 전국의 수사 경찰을 지휘한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