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고등래퍼 4' 강현, 성폭행 의혹 제기…"자진 하차"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방송

    '고등래퍼 4' 강현, 성폭행 의혹 제기…"자진 하차"

    뉴스듣기

    20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성폭행당했다" 글 게재
    강현 "물의 일으켜 죄송" 자진 하차 뜻 밝혀
    제작진 "강현 관련 영상 통편집"

    엠넷 고등래퍼 4 화면 캡처
    지난 19일 첫 방송된 엠넷 힙합 경연 프로그램 '고등래퍼 4' 출연자 강현(19)이 성폭행 의혹으로 프로그램에서 자진 하차한다.

    엠넷은 20일 "방송 시작 전 출연자 40명과 여러 차례 심도 있는 미팅을 진행했지만 그 과정에서 관련 이슈는 전해듣지 못했다"며 "관련 게시글을 본 후 본인에게 사실 여부를 확인했고, 강현은 물의를 일으켜 죄송하며 프로그램 하차 입장을 전달해 왔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새벽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2018년 강현에게 성폭행당했다고 주장하는 글이 올라왔다.

    글쓴이 A씨는 "제가 18살, 강현이 17살이었던 2018년 여름, 인천 부평에 위치한 강현의 작업실에서 성폭행을 당했다"며 "이후 경찰서와 산부인과에 다녀왔고, 사후피임약 복용으로 부작용도 심했다"고 했다.

    이어 "방송에서 그 친구를 보는 게 너무 무섭고 수치스럽다. 제겐 너무 큰 트라우마로 남았지만 그 친구는 저에게 제대로 된 사과 한 마디 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강현은 이 사건으로 약 200만원의 벌금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벌금형으로 이 사건이 마무리될 수 있을까요. 피해자인 저는 너무 억울하다"고 했다.

    제작진은 강현 관련 영상을 모두 편집해 방송하기로 결정했다.

    더 클릭!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