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대구YMCA 시민논단 개최…코로나19 위기 사회·경제적 대응 논의

대구

    대구YMCA 시민논단 개최…코로나19 위기 사회·경제적 대응 논의

    대구YMCA 제공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 경제와 서민 생계를 진단하고 대책을 마련하는 시민논단이 4일 열렸다.

    대구YMCA(사무총장 서병철)는 이날 오후 대구YMCA청소년회관에서 '코로나19 위기에 대한 사회·경제적 대응'이라는 주제로 시민논단을 개최했다.

    이번 시민논단에서는 관련 전문가와 활동가 등을 초청해 코로나19가 초래한 사회·경제적 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중앙정부와 대구시가 추진 중인 다양한 사회·경제적 지원정책을 살펴보고 대책을 제시했다.

    특히 사회적 취약 계층 대상 대책과 함께 코로나19 위기 상황에 필요한 단계별 과제에 대해서도 논의가 진행됐다.

    우선 유종성 가천대 리버럴아츠컬리지 교수는 중앙 정부의 코로나19 사회·경제적 위기 대책이라는 주제로 발제에 나섰다.

    유 교수는 코로나19에 대한 한국 정부의 대응과 국제적 비교와 함께 고통 분담과 마이너스 소득세, 보편적 기본소득, 1% 재난연대특별세 등의 이익 공유 방안 등을 모색했다.

    이승협 대구대 교수는 대구시의 코로나19 사회·경제적 위기 대책을 주제로 발제를 이어갔다.

    대구 지역의 취업자 수와 고용률, 산업 활동 지수가 악화된 현황을 살피고 사회·경제적 영역에서 중앙정부의 정책 중개인 역할에 머무르는 대구시의 코로나 정책을 지적했다.

    이날 시민논단에는 김동우 대구시 경제정책과장과 홍인표 대구시의회 경제환경위원장, 김수암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대구경북지역본부장, 박병일 대구시상인연합회 사무처장, 이건희 대구청년유니온 위원장이 페널로 참여했다.

    대구YMCA 코로나19 상황 속 기후변화 대응과 돌봄·복지 등의 주제로 시민논단을 개최할 예정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