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OK금융그룹, 풀세트 끝에 한국전력 격파하고 2위 도약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배구

    OK금융그룹, 풀세트 끝에 한국전력 격파하고 2위 도약

    뉴스듣기

    환호하는 OK금융그룹 선수들. 한국배구연맹 제공

    프로배구 OK금융그룹이 2위로 올라섰다.

    OK금융그룹은 14일 경기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0-2021 V-리그' 남자부 4라운드 한국전력과 원정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 대 2(25-23, 15-25, 25-19, 23-25, 15-12)로 승리했다.


    승점 2점을 더한 OK금융그룹(15승7패·승점39)은 2위로 올라섰다. KB손해보험(13승8패·승점39)은 다승에서 뒤처져 3위로 내려앉았다.

    OK금융그룹은 펠리페(24득점)를 중심으로 경기를 풀었다. 펠리페는 단 3개의 범실로 안정적인 모습을 보였다. 차지환은 블로킹 3개, 서브 득점 2개 등 14득점으로 승리를 거들었고 김웅비(11득점)도 공격에 힘을 보탰다.

    승점 1점을 추가한 한국전력(10승11패·승점32)은 3연승 행진을 끝냈다. 러셀은 블로킹 2개, 서브 득점 5개 등 35득점을 폭발했지만 범실 14개로 막판 역전에 실패했다.

    OK금융그룹은 러셀의 강서브에 고전하면서도 차지환, 조재성, 전병선, 김웅비 등이 총 8개의 서브 득점을 기록해 대등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승부처는 5세트였다. OK금융그룹은 5세트 9-9로 팽팽하던 승부에서 박창성의 속공과 전병선의 서브 득점으로 앞서갔다. 마지막은 이민규가 장식했다. 이민규는 오픈으로 14-11 매치 포인트를 만든 뒤 다시 재차 오픈 공격으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