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양준일, '저작권법 위반' 혐의로 고발돼…" 2집 앨범 수록곡 문제"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사건/사고

    양준일, '저작권법 위반' 혐의로 고발돼…" 2집 앨범 수록곡 문제"

    뉴스듣기

    양씨 팬 8명, 서울 성북경찰서에 고발해

    가수 양준일. 박종민 기자
    가수 양준일(52)씨가 저작권법 위반 혐의로 경찰에 고발됐다.

    서울 성북경찰서는 12일 양씨의 오랜 팬이라고 주장하는 8명이 양씨를 저작권법 위반 혐의로 고발한 고발장을 접수해 수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고발장은 양씨의 2집 앨범 수록곡 중 일부의 저작권에 문제가 있다는 취지로 작성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들을 대리하는 법률대리인 최장호 변호사는 12일 CBS노컷뉴스와의 통화에서 "양씨가 1992년 발표한 2집 앨범 수록곡 중 '가나다라마바사', '나의 호기심을 잡은 그대 뒷모습' 등 4곡의 작곡자가 실제 작곡을 한 미국인 P.B. 플로이드가 아닌 양씨로 등록돼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양씨 측은 지난 9월 플로이드의 저작권 일부를 양도받았다고 해명했지만 정작 플로이드의 상속자들은 그런 사실이 없다는 입장을 밝혀왔다"며 "저작권 사용은 차치하더라도 작곡가 명은 플로이드로 등록하는 게 맞다"고 덧붙였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