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카카오 ESG위원회, 김범수 의장이 직접 맡는다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기업/산업

    카카오 ESG위원회, 김범수 의장이 직접 맡는다

    뉴스듣기

    12일 이사회서 산하에 ESG 위원회 두기로 의결
    기업지배구조헌장도 제정 공표

    카카오 김범수 의장. 카카오 제공
    카카오가 이사회 산하에 ESG 위원회를 새로 만들고 기업지배구조헌장을 제정하는 등 ESG 중심 경영을 강화하기로 했다.

    카카오는 12일 이사회를 열고 이사회 산하에 ‘ESG 위원회’를 신설하기로 의결했다고 밝혔다.

    ESG위원회는 회사의 지속가능경영 전략의 방향성을 점검하고 이에 대한 성과와 문제점을 관리, 감독하는 역할을 맡게 되며 김범수 의장, 최세정 사외이사, 박새롬 사외이사로 구성된다고 카카오는 설명했다.

    카카오는 또 지속가능경영 활동의 초석이 되어줄 ‘기업지배구조헌장’도 제정, 공표했다.

    이 헌장은 주주와 이사회, 감사기구, 이해관계자, 시장에 의한 경영 감시 등 5개 영역에 대한 운영 방향과 전문성과 독립성을 갖춘 이사회의 감독 아래 경영진은 책임 경영을 수행하고 건전한 지배구조를 확립하고 발전시켜 나가겠다는 선언적 의미를 담았다고 카카오는 밝혔다.

    이를 일반 주주들도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기업 홈페이지와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도 게재했으며 해외 투자자들을 위해 영문으로도 제공할 계획이라고 카카오는 덧붙였다.

    카카오는 이 외에도 기업의 사회적, 디지털 책임을 강화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달 4일 구성원과 비즈니스 파트너의 인권 보호 및 이용자의 정보보호와 표현의 자유를 보장할 의무, 디지털 책임, 친환경 지향 원칙을 담은 ‘인권경영선언문’을 대외에 공개했는데 이는 업계 내에서 선제 조치로 평가받고 있는 것으로 카카오는 보고 있다.

    지난해 7월에는 아동·청소년 문제에 대해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는 의지를 반영해 아동·청소년 성보호와 관련된 금지 행위 조항을 운영정책에 추가했고 2018년 1월 국내 기업 중 최초로 인공지능(AI) 기술 개발 및 윤리에 관한 규범을 담은 '카카오 알고리즘 윤리 헌장'을 발표했다.

    카카오는 또 저탄소 경제 전환에 기여하기 위해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친환경 데이터센터를 준비 중이며, ESG 경영 현황과 성과는 향후 지속가능경영 보고서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