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한파 속 내복차림 3세 여아 '도와주세요'…친모 입건

뉴스듣기


사건/사고

    한파 속 내복차림 3세 여아 '도와주세요'…친모 입건

    뉴스듣기

    강북서, 친모 A씨 아동복지법상 유기·방임 혐의로 조사 중

    그래픽=안나경 기자

     

    혹한 속에서 아무 것도 먹지 못하고 집 바깥을 서성인 3세 여아가 행인에게 발견돼 경찰이 친모를 상대로 수사에 나섰다.

    서울 강북경찰서는 친모 A씨를 아동복지법상 유기·방임 혐의로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10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의 딸 B(3)양은 지난 8일 오후 5시 40분쯤 집 근처에서 행인에게 발견됐다. 당시 B양은 내복 차림이었으며 울면서 "도와달라"고 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일 서울은 최저 영하 18도의 강추위가 몰아쳤다.

    B양은 A씨가 출근한 뒤 9시간가량 혼자 집에 있었으며 배고픔을 견디지 못해 잠시 집 바깥으로 나왔다가 출입문 비밀번호를 몰라 다시 들어가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집 내부는 청소가 안 된 상태였던 것으로도 파악됐다. 경찰은 B양을 친척집으로 분리 조치했다.

    경찰 관계자는 "친모 조사와 함께 신고자, 목격자 등을 상대로 자세한 경위를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RELNEWS:right}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