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하남시청, 핸드볼리그 두산 11연승 행진에 제동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스포츠일반

    하남시청, 핸드볼리그 두산 11연승 행진에 제동

    뉴스듣기

    하남시청 김다빈. 대한핸드볼협회 제공
    하남시청이 '실업 최강' 두산에 시즌 2패째를 안겼다.

    하남시청은 9일 충북 청주 올림픽국민생활관에서 열린 2020-2021 SK핸드볼 코리아리그 남자부 3라운드 두산과 경기에서 25-24로 승리했다.

    지난해 11월 개막전에서 인천도시공사에 패한 이후 11연승을 내달리던 두산은 시즌 2패째를 당했다.

    경기 종료 약 3분 전까지 22-23으로 끌려가던 하남시청은 서승현의 속공으로 23-23, 동점을 만들었고 종료 2분을 남기고는 신재섭의 중거리포로 역전에 성공했다.

    하남시청은 종료 1분 20초 전에 서승현이 다시 속공에 성공하며 2골 차로 달아나 승기를 잡았다.

    두산은 종료 1분을 남기고 정관중의 득점으로 1골 차로 따라붙었으나 종료 직전 정의경의 슛이 불발되며 승점 획득에 실패했다.

    하남시청 박광순이 7골을 터뜨리며 '대어 사냥'에 앞장섰다.

    이어 열린 경기에서는 인천도시공사가 충남도청을 23-16으로 물리치고 충남도청을 13연패 늪에 빠트렸다.

    ◇ 9일 전적
    ▲ 남자부
    하남시청(7승 6패) 25(13-10 12-14)24 두산(11승 2패)
    SK(7승 2무 4패) 31(14-12 17-16)28 상무(5승 8패)
    인천도시공사(7승 2무 4패) 23(13-6 10-10)16 충남도청(13패)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