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슈시개]가세연, 쯔양에 DJ 합성…고인 능욕 논란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미디어

    스페셜 이슈시개

    [이슈시개]가세연, 쯔양에 DJ 합성…고인 능욕 논란

    뉴스듣기

    개그우먼 박지선 썸네일 논란으로 여론 뭇매 맞았던 가세연
    고 노무현 전 대통령과 무관한 사건에 사진 사용하기도

    개그우먼 고(故) 박지선씨에 대해 부적절한 문구와 썸네일 사용으로 여론의 질타를 받았던 보수 성향의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가 또다시 논란의 중심에 섰다. 복귀를 선언한 먹방 유튜버 '쯔양'과 관련해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을 조롱하는 합성 사진을 사용하면서다.

    가세연은 지난 20일 '먹방 유튜버 쯔되중 은퇴 번복!!!'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리며 쯔양이 방송을 하는 모습에 김 전 대통령의 얼굴을 합성한 썸네일을 사용했다.

    보수 성향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진행자 강용석 변호사. (사진=연합뉴스)
    영상 역시 사실상 김 전 대통령을 조롱하기 위한 내용으로 구성됐다. 쯔양과 김 전 대통령의 이름을 교묘하게 섞은 '쯔되중'이라는 단어를 사용하는 것은 물론, 쯔양이 먹방을 하는 모습에도 김 전 대통령의 사진을 무분별하게 합성했다.

    네티즌들은 선 넘은 가세연의 행태에 분노를 감추지 못했다. 한 네티즌은 "날이 갈수록 하는 짓이 가관이다. 남에게 한 인격모독을 그대로 돌려받길 바란다"라고 일갈했다. 또다른 네티즌은 "이제 선이라는 건 없고 막 나가는 것 같다. 인간이길 포기한 사람들"이라고 꼬집었다.

    보수 성향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 먹방 유튜버 쯔양과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을 합성한 사진을 사용해 여론의 질타를 받고 있다. (사진=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 영상 캡처)
    문제는 이처럼 가세연이 고인을 조롱하는 영상을 공개한 게 처음이 아니라는 점이다.

    지난 2일에는 모친과 극단적인 선택을 한 박지선씨의 사진을 썸네일로 내걸고 '화장 못하는 박지선'이라는 제목을 택해 논란이 일었다. 가세연 측은 이후 제목에 '의료사고 피해자'라는 문구를 추가했다.

    해당 문제는 청와대 국민청원으로까지 번졌다. 방송 이후 한 청원인은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 강력 처벌해주세요'라는 글을 통해 "유튜브 방송 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이 점점 도를 지나치고 있다"라며 "기업인, 정치인, 연예인, 유튜브 스타 영역을 가리지 않고 무차별하게 저격과 조롱을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청원인은 이어 "과거에는 서울시장이 돌아가셨을 때 산에서 방송하면서 조롱을 했고, 장례식장 앞에서도 조롱을 했다. 이제는 하늘나라로 떠난 모 개그맨 사진을 유튜브 스트리밍방송 썸네일에 사용해서 크게 논란이 됐다"고 덧붙였다.

    가세연은 지난 8월 택시기사가 방귀를 뀐 승객에게 흉기를 휘두른 사건을 전하면서 이와 전혀 상관없는 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사진을 사용한 전력도 있다.

    보수 성향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 먹방 유튜버 쯔양과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을 합성한 사진을 사용해 여론의 질타를 받고 있다. (사진=유튜브 가로세로연구소 영상 캡처)

    더 클릭!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