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서울 서초구의회 '여성 의장' 안종숙 의장 퇴임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전국일반

    서울 서초구의회 '여성 의장' 안종숙 의장 퇴임

    뉴스듣기

    3일, 298회 정례회 마지막으로 의장직에서 물러나
    대과(大過) 없이 의장직 끝까지 수행할 수 있어 영광

    3일 퇴임하는 서초구의회 안종숙의장. (사진=서초구의회 제공)
    "별다른 대과(大過) 없이 의장직을 끝까지 수행할 수 있었던 데에는 아낌없는 성원과 격려를 보내주신 구민 여러분이 있었기에 가능했고 개인적으로 큰 영광이라 생각하며 서초구민께 다시 한번 감사의 말씀 드립니다".

    서초구의회 개원 이래 첫 '더불어민주당 출신 의장', 최초의 '여성 의장'인 안종숙 의장이
    퇴임을 맞아 지난 임기 2년의 소회를 이렇게 전했다.


    안 의장은 "무엇보다 잘못된 것을 깨뜨리고 올바른 것을 세운다는 '파사현정(破邪顯正)'의 신념으로 오랜 관행을 타파하고 구민의 뜻이 오롯이 구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힘써 왔고 적극적인 의정활동으로 구민에게 실질적으로 힘이 될 수 있는 의회가 되도록 혁신하고 변화했다고 자부한다"며 전반기 성과를 자평했다.

    안 의장은 "코로나19 탓에 구의회 의정활동에 대한 일반인들의 관심을 높이고 창의적인 조례를 입안하거나 정책을 강화시키는 등 더 많은 사업을 시도해 볼 수 없어
    아쉬움이 크다"고 말했다.

    안 의장은 특히"무엇보다 의원 모두는 제8대 서초구의회가 출범할 때 품었던 초심을 잃지 않고 신뢰받는 의회가 되도록 더욱 노력해야 할 것이라"며"이를 통해 후반기 2년 또한 서초구의회가 구민 여러분의 든든한 동반자로 거듭나야 한다"고 강조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