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새만금 개발 시-군과 사전협의 의무화 "약일까, 독일까"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전북

    새만금 개발 시-군과 사전협의 의무화 "약일까, 독일까"

    뉴스듣기

    국회 신영대 의원 새만금특별법 개정안 발의
    새만금 기본계획 관련 사항 제안 전 시-군과 협의 거치도록 의무화

    더불어민주당 신영대 의원(사진=신영대 의원실 제공)
    새만금 행정구역을 둘러싼 시-군 간 갈등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개발과정에 기초자치단체와 협의를 의무화하는 법안이 발의돼 관심을 끌고 있다.

    국회 신영대 의원(더불어민주당 군산)은 새만금 개발사업을 추진할 경우 기초자치단체인 시군과 사전협의를 의무화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한 새만금특별법 개정안을 발의했다.

    개정안은 도지사가 새만금 기본계획 관련 사항을 제안하기 전에 시-군과 협의를 거치도록 하고 새만금개발청장으로 하여금 기본계획 수립 변경 시 이를 반영하도록 하고 있다.

    신영대 의원은 그동안 새만금 개발 사업 추진 과정에 자치단체와 협의는 임의 사항이었지만 개정안은 이를 강제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군산시와 김제시의 갈등 대상이 된 새만금 수변도시 조감도(사진=자료사진)

    이러한 법률 개정안은 새만금 내부 개발 과정에 시-군 간 관할권과 행정구역을 둘러싼 갈등이 계속되면서 마찰이 커지고 사업에 차질이 발생할 수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그러나 새만금 관할권을 둘러싼 시-군 간 이견이 첨예한 상황에서 사전 협의를 의무화할 경우 사업 추진이 더 어려울 수 있다는 우려도 나오고 있다.

    이미 새만금 2호 방조제 관할권과 수변도시 개발을 놓고 군산시와 김제시가 첨예한 입장 차이를 보이고 있는 상황에서 이러한 법률 개정안이 어떠한 방향으로 영향을 줄지 주목되고 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