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영상]22개월 된 아이와 분신 시도 새터민 붙잡혀…아기 무사(종합)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청주

    [영상]22개월 된 아이와 분신 시도 새터민 붙잡혀…아기 무사(종합)

    뉴스듣기

    새터민 가정 양육문제로 다툰 뒤 방화...父 위독

    아내와 자녀 양육문제로 다투다 22개월 된 아이와 분신 시도를 한 40대 새터민이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 청주흥덕경찰서는 18일 A(41)씨를 현주건조물 방화 등의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18일) 새벽 3시 30분쯤 청주시 성화동 구룡사거리에서 승용차 안에 휘발유를 뿌리고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다.

    (사진=충북소방본부 제공)
    A씨는 방화를 저지르기 1시간 전 성화동 아파트 주차장에서 사실혼 관계에 있는 아내 B(34)씨와 양육문제로 다퉜다.

    이들은 새터민 가정으로 전해졌다.

    B씨를 폭행하기까지 한 A씨는 경찰이 도착하자 휘발유 1ℓ 정도를 뒤집어쓰고 분신을 시도하겠다고 위협했다.

    이내 22개월 된 아이를 안고 자신의 승용차를 몰고 도주한 A씨는 구룡사거리에 정차한 뒤 차량에서 내렸다.

    이 모습을 포착한 경찰이 다가가자 A씨는 다시 차량에 탑승해 라이터로 불을 붙였다.

    경찰은 즉시 조수석에 탄 아이를 구조한 뒤 소화기로 진화에 나섰다.

    A씨는 상반신에 2도 화상을 입어 화상전문 병원으로 이송됐다. 현재 위독한 상태로 중환자실로 옮겨 치료를 받고 있다.

    다행히 아이는 별다른 부상을 입지 않았으며, 친모인 B씨가 보호 중이다.

    경찰은 A씨의 건강 상태를 확인하며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하고 있다.

    더 클릭!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