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불펜 김민수'를 향한 kt 이강철 감독의 '마지막' 장고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야구

    '불펜 김민수'를 향한 kt 이강철 감독의 '마지막' 장고

    뉴스듣기

    인터뷰하는 이강철 kt 감독 자료사진 (사진=연합뉴스)
    프로야구 kt 위즈 이강철 감독의 불펜 김민수(28)에 대한 고민이 깊다.

    이강철 감독은 26일 오후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KIA 타이거즈와 홈 경기를 앞두고 우완 김민수의 활용법 고민을 토로했다.

    이 감독은 김민수의 부진과 관련해 "(김민수가) 이겨내야 하는데 못 이겨 낸다"며 "지금은 제가 답을 못 드리겠다"고 말했다.

    김민수는 지난 24일 LG와 경기에서는 팀이 7대 4로 이기고 있는 9회말 불펜으로 등판했지만 ⅓이닝 동안 3피안타 1홈런 3실점을 기록했다. LG는 9회만 5점을 뽑아냈고 김민수는 팀이 7 대 9로 역전패하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올시즌 성적도 평균자책점(ERA) 16.62로 4⅓이닝 12피안타 2홈런 1볼넷 5탈삼진 8실점으로 저조하다.

    이 감독은 김민수의 부진에 대해 정신적인 문제란 것에는 선을 그었다. 이 감독은 "멘탈적인 면도 개막 이후 시간이 지나서 이젠 변명거리가 안 된다"며 "말을 해서 되는 시간은 지난 것 같다"고 평가했다.

    이 감독은 "구종 선택과 볼 배합을 바꿔 봐라고 주문했다"면서 "그게 마지막이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어 "그게 안 되면 어쩔 수 없다고 생각한다"고 의미심장한 말을 남겼다.

    kt는 김민수의 부진과 이대은의 1군 엔트리에서 말소로 구멍이 난 불펜진을 위해 이강준을 투입할 예정이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