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독도는 조선땅" 조선총독부 공식 교과서 첫 발견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청주

    "독도는 조선땅" 조선총독부 공식 교과서 첫 발견

    뉴스듣기

    (청주시청 남요섭씨 제공/노컷뉴스)

    독도가 우리 영토로 기록된 일제시대 조선총독부가 발행한 교과서가 청주시청 공무원에의해 발견됐다.

    이책은 청주시청 홍보담당관실에 근무하는 고서수집가 남요섭(55)씨가 수집해 20년동안 보관하고 있는 소장본이다.


    이책은 일제 강점기인 1934년 소화 9년 조선총독부가 직접 저작하고 교과서로 발행한 것으로 제목은 초등지리서 부도이며 5페이지에 독도가 죽도로 표기돼 중부 조선지방에 수록돼 있다.

    남씨는 "지금까지 독도가 우리영토로 표기된 우리나라와 서양의 지도는 발견됐지만 일본이 독도를 우리영토로 인정하고 수록해 우리 국민을 교육한 교과서가 발견되기는 처음"이라고 설명했다.

    남씨는 또 이 책자가 관련 연구기관이나 교육박물관등에서 소장돼 활용되기를 바라고 있다.

    CBS청주방송 김인규기자 leankim@cbs.co.kr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