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방통위, MBC가 보도한 '검언유착' 의혹 조사 나서기로

뉴스듣기


정치 일반

    방통위, MBC가 보도한 '검언유착' 의혹 조사 나서기로

    뉴스듣기
    (사진=연합뉴스)

     

    방송통신위원회는 최근 MBC가 연속으로 보도한 채널A와 검찰간부와의 '검언유착' 관련 의혹에 대해 사실관계조사에 나서기로 했다. 방통위 조사결과에 따라 채널A 재승인에도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해졌다.

    방통위는 오는 9일 비공개 상임위원회를 열어 채널A 관계자를 상대로 MBC에서 보도한 '검언유착'의 사실여부와 취재과정에서 취재윤리를 위반했는지 여부 등에 대해 의견진술을 듣기로 했다.

    방통위 관계자는 "채널A 대표이사 등 회사관계자들로부터 의견진술을 들은 뒤 필요할 경우 MBC 쪽에도 자료제출을 요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방통위 관계자는 또 "법조기자의 개인적인 문제인지 방송사 차원의 문제인지 등에 대해 조사한 뒤 재승인 여부를 최종 판단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방통위는 지난달 26일 TV조선과 채널A에 대한 재승인 심사에서 재승인을 보류했다.

    심사위원회의 심사 결과, TV조선은 방송의 공적 책임 등에 대한 평가점수가 50%에 미달하는 과락을 받아 청문절차를 거쳐야 한다. 채널A는 과락은 면했지만 공적 책임·공정성 확보를 위한 추가 계획을 확인하는 과정을 거친 뒤 재승인을 최종 결정하기로 했는데 이번 '검언유착' 의혹이 불거지면서 사실관계 조사를 받게 됐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