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제주

    코로나19 제주 5번째 확진자 발생

    뉴스듣기

    스페인 방문 20대 여성 24일 확진 판정
    4번째 확진자 이후 20일만...역학조사 이후 동선 공개

    코로나19 관련 브리핑중인 제주도 재난안전대책본부(사진제공=제주도)
    제주지역에서 5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4번째 확진 환자 이후 20일만의 발생이다.

    제주도는 스페인을 방문했던 A씨(20대 여성)의 코로나19 확진 통보를 24일 오후 3시쯤 받고, 즉각 역학조사에 착수했다.

    A씨는 스페인 체류 후 지난 18일 입국, 19일 오후 제주도에 들어왔다. 발열 증상은 지난 21일부터 나타난 것으로 확인됐다.

    몸에 이상을 느낀 A씨는 23일 한라병원을 방문, 검사를 의뢰했고, 24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제주도는 정확한 사실 확인과 역학조사가 이뤄지는 즉시 동선을 공개하고 방역에 나설 예정이다.

    제주 지역은 지난 23일 도내 첫 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퇴원하면서 확진자 4명이 모두 완치됐다.

    또 확진자와 접촉했다가 자가 격리됐던 사람들도 차례로 격리 해제되는 등 지역 사회 전파도 없는 상태다.

    한편 제주도는 코로나19의 세계적 대유행에 대응하기 위해 해외여행 이력을 지닌 입도객을 대상으로 특별입도절차를 마련하고, 24일부터 시행에 들어갔다.

    제주도는 해외여행 이력이 있는 입도자의 경우 중국인 유학생과 대구·경북지역 방문자와 같은 기준을 적용해 증상이 없더라도 진단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를 위해 제주도는 제주공항 국내선 도착장 발열체크 단계에서 최근 14일 간의 해외방문 이력을 확인하고, 증상이 없더라도 보건소와 연계해 코로나19 진단검사를 실시한다.

    제주도는 해외여행을 한 입도자에 대한 관리와 지역 확산 차단을 위해 이들의 신원 정보를 신속하게 공유해줄 것을 지난 20일 정부에 건의한 바 있다.

    제주도는 향후 해외방문이력자 중 실거주지가 제주도인 인원 명단을 통보받은 후 정부의 지침 등을 참고해 2주간 1대 1 능동감시 등 특별관리에 나설 방침이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