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진천 첫 코로나19 양성 판정...충북 37번째

뉴스듣기


청주

    진천 첫 코로나19 양성 판정...충북 37번째

    뉴스듣기
    (사진=자료사진)

     

    충북 진천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22일 충청북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쯤 진천군 진천읍에 거주하는 A(51, 여)씨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으로 확인됐다.

    전날(21일) 타박상으로 진천 성모병원 응급실을 찾은 A씨는 39.7도의 발열과 폐렴 증상을 보여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보건당국은 A씨의 감염 경로를 파악하는 한편 접촉자 9명에 대한 자가 격리와 함께 진단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또 A씨의 이동 동선을 파악하는 등 추가 접촉자에 대한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로써 도내 코로나19 확진자는 37명으로 늘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