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단독]정봉주, 비례 '더파란민주당' 띄운다…조만간 발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핫이슈 총선2020

    [단독]정봉주, 비례 '더파란민주당' 띄운다…조만간 발표

    뉴스듣기

    '선거연합당' 이어 '더파란민주당'까지…'진보 비례당' 줄줄이 창당

    정봉주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윤창원 기자/자료사진)
    더불어민주당 정봉주 전 의원이 결국 비례대표 정당을 창당하기로 했다.

    CBS노컷뉴스 취재에 따르면, 정 전 의원은 이미 창당준비위원회 구성을 마치고 이르면 28일, 늦어도 이번 주말 안에는 기자회견을 열 계획이다.

    당명은 '더파란민주당'으로 정했다. 민주당 정체성을 강조하면서도 동시에 민주당의 위성정당을 표방한다는 취지다.

    물론 정 전 의원 측은 민주당과의 교감 사실은 부인했다.

    정 전 의원 측 관계자는 "민주당과 절대로 사전에 교감하거나 상의하지 않았다"고 강조하며 선을 그었다.

    창당준비위원장은 전직 장관급 출신의 민주 진영 인사가 맡기로 했다.

    정 전 의원은 더파란민주당 창당에 실무 역할만 맡기로 하고, 이번 4.15 총선에서는 불출마할 것으로 전해졌다.

    정봉주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윤창원 기자/자료사진)
    이 관계자는 "정 전 의원은 이번 총선에서는 출마하지 않는 것으로 얘기가 되고 있다"며 "더파란민주당 창당 목적은 미래통합당의 꼼수 미래한국당으로 인해 민주당이 제1정당 자리를 빼앗기는 것을 막는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더파란민주당은 무소속 손혜원 의원과 개국본(개싸움국민운동본부) 측이 추진하는 비례정당과는 당분간은 함께 하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

    손 의원 측과 정 전 의원 측 간 서로의 역할과 비례정당 구상 등을 놓고 이견이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더파란민주당과 별개로 주권자국민회의와 한국YMCA 등 진보성향의 시민단체들은 28일 기자회견을 열고 '선거연합당' 창당 계획을 밝힌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