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구 기독교계 "예배 최소화 해야" 당부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종교

    대구 기독교계 "예배 최소화 해야" 당부

    뉴스듣기

    대구기독교총연합회 담화문 발표 "주일예배 외엔 삼가야"
    "신천지 교인들의 주일예배 침투 주의해야"
    예장통합, 코로나19 치유위한 기도회 개최
    통합총회 코로나 2차 지침 곧 마련 예정

    [앵커]

    대구 신천지 집회로부터 코로나19 확진자가 대량 발생하면서, 다중시설인 교회 역시 바짝 긴장하고 있습니다.

    천주교 대구대교구가 다음 달 5일까지 2주간 모든 미사를 중단하기로 한 가운데, 대구 기독교계는 주일대예배를 제외한 모든 예배나 모임을 삼가는 것으로 의견을 모았습니다. 천수연 기잡니다.

    [기자]

    코로나19에 감염된 신천지 신도가 대량 발생한 대구지역 기독교계가 감염확산 방지를 위한 담화문을 발표했습니다.

    대구기독교총연합회는 대구지역 1600개 교회와 교인들을 대상으로 예배활동을 최소화할 것을 요청했습니다.

    [장영일 목사 / 대구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당분간 전교인이 참여하는 예배는 최소화해야 하겠습니다. 부득이한 주일대예배를 제외한 모든 공예배와 기도회는 가급적 삼가 주시기 바랍니다.“

    주일 오후예배를 비롯해 새벽기도회와 수요예배, 금요철야 등 주일 대예배를 제외한 모든 예배와 기도회를 사실상 중단해 달라는 겁니다.

    각종 소그룹 모임과 기관단위 행사의 전면취소는 물론 찬양대 연습도 삼가고 카페 등 교회 내 친교장소도 운영을 중지해달라고 밝혔습니다.

    특히 감염된 신천지 신도들의일선교회 침투에 대해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장영일 목사 / 대구기독교총연합회 대표회장]

    "(대구시나 언론보도에 따르면) 신천지대구교회 첫 확진자와 함께 예배에 참석한 숫자만 1천여 명이 되며 이들은 코로나 19 감염확산 방지에 비협조적임을 감안 일반교회로 침투가 우려됨으로 등록교인 외 교회 출입자에 대해 주의해 주시기를 당부합니다."

    대기총은 코로나19 확산의 상항에 따라 이번 조치가 최소 2주 이상 계속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대기총의 이번 조치는 다중시설인 교회를 바라보는 지역사회의 불안감과 요구를 사실상 반영한 것입니다.

    대기총은 "이번 조치는 정부와 대구광역시를 비롯한 관계기관의 요청사항이며, 우리의 안전을 위해 반드시 협조해야 하는 의미가 있다"며 교회의 협력을 강조했습니다.

    지역 교계의 결의나 조치는 개별 교회들에 대한 강제성이 없는 만큼 교회와 교인들이 얼마나 자발적으로 동참할지는 미지숩니다.

    한편 감염 확진자가 급속히 확산되자 예장통합총회가 기도회를 열고 로나19로부터의 치유와 회복을 간구했습니다.

    통합총회 임원회와 세계선교부, 사회봉사부 관계자들은 인간의 욕망에서부터 감염병이 비롯됐다는 죄책고백과 함께 전 세계로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가 조속히 종식되기를
    기도했습니다.

    [김순미 장로 / 예장통합총회 장로부총회장]
    "이들을 치료하는 의료진들을 강건하게 붙들어주시고 지혜와 명철을 주시어 가장 적합하고 현명한 치료를 할 수 있도록 주님께서 도와주시옵소서. 치료제도 없고 예방백신도 없다는 코로나19가 완전히 퇴치되게 하시고 지구촌에서 온전히 떠나가게 하여 주옵소서."

    통합총회 김태영 총회장은 자신의 시무교회에서도 다음주부터 부흥회를 계획했지만 취소했다면서, 교회들의 홛동에 절제가 필요한 때임을 강조했습니다.

    [김태영 총회장 /예장통합총회]
    "온 교회가 두 달 기도하고 있던 것도(취소했습니다.) 혹여라도 무슨 일이 났다하면 어떻게 되겠나.. 우리 교회 전체가 무식한 집단이 되고 마는 것이죠. 그래서 절제가 필요하단 생각을 했습니다."

    앞서 코로나19 예방 지침을 만들어 전국교회에 배포했던 통합총회는 다중시설을 통한 지역감염 우려가 높아지는 만큼 2차 지침을 마련해 곧 발표할 예정입니다. CBS뉴스 천수연입니다.

    [영상 배진우 (대구CBS), 정용현 편집 조세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