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번엔 장지연, 가세연의 '카더라'식 폭로에 쏟아진 비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연예가 화제

    이번엔 장지연, 가세연의 '카더라'식 폭로에 쏟아진 비난

    뉴스듣기

    텐아시아 "가세연, 강연회에서 장지연 사생활 폭로"
    김건모 소속사 측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공격…법적대응 예고"

    가수 김건모와 피아니스트 장지연 씨 (사진=자료사진)
    김건모의 소속사가 아내 장지연에 대한 추측성 폭로를 한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에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텐아시아는 가세연이 지난 18일 대구 엑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진행된 강연회에서 장 씨의 사생활에 대한 폭로를 했다고 21일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가세연의 김용호 전 연예기자는 강연회에서 '장 씨의 이성 관계'를 거론하며 남자배우의 실명을 거론하는 등 확인되지 않은 '카더라식' 폭로를 했다.

    이어 강연회에 참석한 김세의 전 기자는 "보안 유지가 필요한 상황"이라며 참석자들에게 입단속을 시키기도 했다.

    이와 관련해 김건모의 소속사인 건음기획 측은 언론에 "강연회에서 나온 발언은 녹취를 확보해 확인하는 중"이라며 "결혼과는 아무런 관계가 없는, 확인되지 않은 남자관계들을 들먹이며 가족을 공격하는 것은 도저히 납득할 수 없다"는 입장을 밝히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온라인상에서는 가세연의 '카더라'식 무차별 폭로에 대한 비난의 의견이 쏟아지고 있다.

    네티즌 sh****은 "김건모의 아내는 연예인도 아니고 이미 결혼해서 살고 있는데, 불륜을 저지른 것도 아니고 저렇게 까지 (폭로)해서 얻고 싶은게 궁금하다. 좀 지나친 것 같다"고 말했다.

    ey****은 "이런 방송이 없어졌으면 좋겠다. 국민이 알 권리가 있다지만 개인 사생활까지 알 권리는 없는 것 같은데 처참하다. 진실이든 거짓이든 도가 지나쳤다"고 밝혔다.

    가세연의 강용석 변호사는 22일 오전 실시간 방송을 통해 "오늘 아침에 보니 검색어도 그렇고 저희 관련한 뉴스가 아주 핫한 것 같다"면서 "대구 강연회에서 정치, 선거, 외교 등 온갖 얘기를 했는데, 하드코어한 뉴스들 사이에서 기분전환 내지는 분위기 전환을 위해서 잠깐 했던 이야기가 이렇게 핫하게 달구고 있다"라고 말했다.

    가세연은 지난달부터 김건모와 관련된 폭로를 이어오고 있다. 지난달 6일 김건모에게 성폭행 피해를 봤다고 주장한 여성은 사흘 뒤 서울중앙지검에 고소장을 제출했고, 김건모는 의혹을 거듭 부인하며 지난달 13일 무고 등 혐의로 이 여성을 맞고소한 상태다.

    김건모는 지난 15일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마친 뒤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려서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경찰에서 성실히 답변했다. 하루빨리 진실이 밝혀졌으면 좋겠다"라고 심경을 밝혔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1page 2page

      많이본 뉴스

      1page 2page

      실시간 댓글

      1page 2page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