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민주당, 문희상·문석균에 '출마 우려' 목소리 전달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민주당, 문희상·문석균에 '출마 우려' 목소리 전달

    뉴스듣기

    김성환 비서실장 "당의 우려와 국민 정서를 문 의장과 문석균에 전달"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문희상 국회의장과 그의 아들 문석균 씨에게 총선 출마에 대한 우려의 뜻을 전달했다.

    민주당 김성환 당 대표 비서실장은 22일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최근 들어 우리 사회에 공정의 가치가 높아져 있어서, 일단 당의 우려와 국민의 정서를 의장님과 당사자에게 전달했다"고 말했다.

    이어 "최종 결정은 어떻게 날지는 모른다"며 "최근 국민의 정서와 당이 이 문제를 매우 심도 깊게 보고 있다는 사실을 전달했기 때문에 그 부분을 (문석균 씨가) 판단해서 결정하지 않을까 싶다"고 덧붙였다.

    김 의원은 문 씨가 '아빠 찬스' 논란에 대해 억울해한다는 심경을 전하기도 했다.

    그는 "이런 일이 있기 전에 문 씨를 직접 한 번 만나봤다. 본인은 스스로 굉장히 경쟁력이있다고 하고 제가 보기에도 그렇게 보인다"며 "그런 면에서 다소 억울한 면이 있다고 스스로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문 씨는 문희상 의장의 지역구인 경기 의정부갑에 출마하겠다는 뜻을 밝히면서 '아빠 찬스' 논란에 휩싸였다.

    문 씨가 아버지 문 의장의 영향력을 활용해 지역구를 세습받는 것 아니냐는 논란이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1page 2page

      많이본 뉴스

      1page 2page

      실시간 댓글

      1page 2page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