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기생충'의 영광을 함께…OCN, 골든글로브 시상식 독점중계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방송

    '기생충'의 영광을 함께…OCN, 골든글로브 시상식 독점중계

    뉴스듣기

    6일 오후 9시 시상식 TV 독점중계
    시상식 중계에 앞서 봉준호 감독의 '살인의 추억', '설국열차' 편성

    (사진=OCN 제공)
    영화 '기생충'이 한국 영화 최초로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하는 순간을 OCN이 중계한다.

    OCN은 6일 오후 9시 제77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을 TV 독점중계한다.

    미국 LA에서 5일(현지 시간)에 진행된 골든글로브는 할리우드 외신기자협회(Hollywood Foreign Press Association, HFPA)가 매년 영화와 드라마에서 최고의 작품과 배우를 선정하는 권위 있는 시상식이다.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은 후보에 오른 '더 페어웰', '페인 앤 글로리'와 올해 칸 영화제에서 각본상을 받은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 칸 영화제 심사위원상의 '레미제라블'을 제치고 한국 영화 최초로 골든글로브 시상식에서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했다.

    봉준호 감독은 "놀라운 일이다. 믿을 수 없다"며 "오늘 함께 후보에 오른 알모도바르, 멋진 세계의 영화인들과 함께 후보에 오를 수 있어서 그 자체로 영광이다. 우리는 단 하나의 언어를 쓴다고 생각한다. 그 언어는 영화"라고 소감을 전해 관중들의 큰 환호를 받았다.

    OCN은 제77회 골든글로브 시상식 중계에 앞서 '봉준호 감독 특집'으로 오후 4시부터 영화 '살인의 추억'과 '설국열차'를 방송한다.

    영화 '기생충' 포스터 (사진=㈜바른손E&A 제공)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