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MBC연기대상' 신인상에 '어하루' 로운-이재욱-김혜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방송

    'MBC연기대상' 신인상에 '어하루' 로운-이재욱-김혜윤

    뉴스듣기

    [2019 MBC 연기대상] 로운-이재욱-김혜윤, 신인상 수상
    청소년아역상에 '웰컴2라이프' 이수아

    (사진=방송화면 캡처)
    MBC '어쩌다 발견한 하루'의 로운과 이재욱, 김혜윤이 'MBC 연기대상' 신인상을 받았다.

    30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미디어센터 공개홀에서 열린 '2019 MBC 연기대상'에서 신인상은 '어쩌다 발견한 하루' 배우들이 차지했다.

    극 중 하루 역의 로운은 "정말 기대를 안 해서 내가 받아도 되는 상인지, 죄송한 마음도 있다"며 "감독님, 작가님, 촬영감독님께 감사드린다. 그리고 현장에서 고생 많이 해주신 스태프분들께도 감사드린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로운은 극 중 '2학년 7반'에서 함께한 친구들과 동료 배우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는 "2020년도 진심으로 노래하고 연기하는 한 해가 되도록 하겠다"며 "오늘 주신 상은 내가 보여드린 것보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하라고 주신 상이라 생각하고 부단하게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백경 역을 맡아 열연한 이재욱은 "상을 주셔서 너무나 감사하다. '어쩌다 발견한 하루' 팀들 너무나 고생했고, 감독님, 작가님, 카메라팀. 조명팀. 6개월 동안 고생 많으셨다. 감사하다"며 소속사 식구들을 비롯한 관계자, 팬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재욱은 "2020년 한해도 더 열심히 달려가는 배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엄마, 누나, 정말 사랑합니다"라고 말했다.

    은단오로 분해 활약한 김혜윤은 "사실 올해 작품을 두 개나 할 수 있다는 데 감사했는데 이렇게 많은 사랑을 받은 한해인 거 같아서 너무 떨린다"며 "작년만 생각하면 내가 꿈꾸지 못했던 곳에 와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김혜윤은 가족들과 '어쩌다 발견한 하루' 제작진, 배우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하며 "올해 큰 사랑을 받은 거 같아서 정말 믿기지 않는다. 사랑에 보답할 수 있는 2020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는 배우가 되겠다"고 말했다.

    (사진=방송화면 캡처)
    청소년아역상에는 '웰컴2라이프'에서 이재상(정지훈 분), 라시온(임지연 분)의 딸 이보나 역으로 나와 호연을 펼친 배우 이수아에게 돌아갔다.

    이수아는 "제일 먼저 감독님, 대표님 감사합니다. 재상이 아빠, 시현이 엄마, 예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엄마, 아빠, 그리고 주아, 할머니, 할아버지, 그리고 '웰컴2 라이프' 가족들 사랑해요.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