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정부, 내년 5G 예산 대폭 증액…5G 산업 수출 적극 지원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통신/뉴미디어

    정부, 내년 5G 예산 대폭 증액…5G 산업 수출 적극 지원

    뉴스듣기

    사진=연합뉴스
    정부는 내년도 5G 관련 예산을 대폭 늘려 5G 전략 추진에 국가적인 역량을 집중하고 5G 관련 산업이 활발하게 해외로 진출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기로 했다.

    정부는 5일 한국무역보험공사에서 제2차 범부처 민·관 합동 '5G+ 전략위원회를 열고 내년에는 전략산업을 본격 육성하기 위해 5G 관련 정부 예산을 약 87% 증액하고, 테스트베드(시험공간)를 2.4배 확충하기로 했다.

    정부는 특히 10개 부처가 40여개 주요 과제를 선정해 5G 전략산업을 집중적으로 키우기로 했다.

    공공 분야에서는 네트워크 장비, 지능형 CCTV 등 7개 과제에서 초기 시장 창출을 지원하기로 했다. 물류·제조·교육·행정 등의 분야에서 5G를 기반으로 하는 이동형·지능형 로봇 분야의 도입도 추진하기로 했다.

    민간 분야에서는 통신사들의 5G 전국망 조기 구축을 위한 세제 지원과 함께 5G 단말·서비스 조기 출시를 위한 테스트베드 확충도 추진한다.

    드론 전용비행시험장 내에 5G 설비를 구축하고, 2020년까지 200개의 5G 기반 스마트공장 솔루션을 도입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5G 융합 서비스 발굴을 촉진하고자 규제개선·법령 정비를 추진하고, 개인 위치정보 사업을 허가제에서 등록제로 완화하는 위치정보법 개정안도 추진하기로 했다.

    5G와 연동해 초경량·저지연 디바이스를 개발하고, 5G를 기반으로 한 AI(인공지능) 응급의료시스템 개발도 추진한다.

    특히 주파수 용도에 맞게 대역별로 연속 광대역으로 5G 주파수를 확보해 공급하기로 했다.

    2026년까지 단계적으로 최대 2천640㎒폭의 주파수를 추가로 확보해 5G 주파수를 현재보다 2천680㎒폭에서 2026년 5천320㎒폭까지 2배 이상으로 확대한다.

    6㎓ 이하 대역에서 총 640㎒폭을, 24㎓ 이상 대역에서 총 2천㎒ 폭을 확보할 계획이다.

    기공급한 28㎓ 대역과 인접한 26㎓대역 등에서 1천400㎒폭을 확보하고, 향후 24㎓/37㎓ 등에서 단계적으로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