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박희순×양동근 주연 '잠은행', 오늘(4일) 베일 벗는다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방송

    박희순×양동근 주연 '잠은행', 오늘(4일) 베일 벗는다

    뉴스듣기

    4일 오후 7시 유튜브 MBC엔터테인먼트 채널 통해 개봉
    '주말의 띵화사' 주호민×이말년과 돌고래유괴단 신우석 감독의 합작

    (사진=MBC 제공)
    주호민, 이말년 작가의 '주X말의 띵화사'와 돌고래유괴단이 제작하는 박희순, 양동근 주연의 영화 '잠은행'이 베일을 벗는다.

    '주X말의 띵화사'와 돌고래유괴단이 제작하고 MBC가 제공하는 첫 영화 '잠은행'이 4일 오후 7시 디지털 무비 '잠은행'을 유튜브 MBC엔터테인먼트 채널을 통해 선공개 된다.

    지난주 공개된 영화 '잠은행'의 예고는 조회 수 50만을 돌파했고, 포털 사이트 실시간 이슈 1위를 기록했을 정도로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영화 '잠은행' 개봉에 앞서 '주×말의 영화' 제작진은 세 가지 관전 포인트를 공개했다. 첫 번째는 단연 초특급 캐스팅과 배우들의 명품 연기다. 배우 박희순과 양동근의 캐스팅만으로 소위 '찐 연기'를 보여줄 것이 예상되기 때문이다.

    워커홀릭 회사원으로 회사와 가정에서 살아남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가장 역할을 맡은 박희순과 판타지 공간 잠은행에서 잠을 대출해주는 은행장 역의 양동근의 대치가 기대감을 더한다. 특히 두 배우는 오는 5일 낮 12시 방송되는 MBC 라디오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생방송 출연을 앞두고 있다.

    두 번째는 '잠은행'이 지금껏 존재하지 않았던 하이브리드 컬래버레이션 콘텐츠라는 것이다. 크리에이터 주호민과 이말년이 영화 제작자가 되어 감독 및 배우 섭외, 제작비 유치 등 모든 과정을 도맡아 진행하는 동안, 동시에 돌고래유괴단과 신우석 감독이 '잠은행'의 영화화를 리얼 스텝으로 준비했다.

    (사진=MBC 제공)
    마지막으로 '잠은행'을 통해 원작 웹툰의 메시지 구현에 대한 기대감이다. 2011년 9월 시작된 웹툰 이말년씨리즈의 '잠은행'처럼 잠은행에 삶을 차압당하면서까지 힘들게 일해야 하는 각박한 현실은 실제 우리의 삶과 사뭇 다르지 않다. 한 해를 마무리하는 12월, 영화 '잠은행'이 관객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길 것으로 기대된다.

    이와 더불어 원작에는 없던 현수 역의 배우 김소혜, 초저예산을 염두 해둔 '잠은행' 미장센의 구현, 주호민, 이말년, 기안84, 뱃사공 등 다양한 카메오의 열연도 관전 포인트다.

    신우석 감독은 본인의 SNS를 통해 "시나리오 초고를 집필하며 원작이 가지고 있는 메시지를 전달하는 데 주력하고자 했고, 실제로도 그러한 영화로 완성되고 있다"며 "좋은 영화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남겼다.

    '주×말의 영화'는 유튜브 선공개와 TV 후편성으로 유통되는 크로스 미디어 콘텐츠다. 유튜브에 발칙한 예능 스토리를 선공개하고, '순한 맛' 버전을 TV에 편성해왔다. 오는 13일에는 틱톡과 최초의 인터렉티브 무비를 통해 히든엔딩을 공개할 예정이다.

    디지털 무비 '잠은행'은 4일 오후 7시 MBC엔터테인먼트 채널을 통해 선 공개되며, 오는 7일 토요일 밤 12시 45분 TV를 통해 첫 방송된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