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라이머, 양다일 '음원 사재기' 의혹 부인 "노고 훼손"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연예가 화제

    라이머, 양다일 '음원 사재기' 의혹 부인 "노고 훼손"

    뉴스듣기

    라이머(사진=브랜뉴뮤직 제공)
    가수 겸 프로듀서 라이머가 자신이 이끄는 브랜뉴뮤직 소속 가수 양다일을 향한 '음원 사재기' 의혹을 부인하며 법적대응을 시사했다.

    라이머는 2일 자신의 SNS계정에 양다일과 김나영이 부른 듀엣곡 '헤어진 우리가 지켜야 할 것들'이 음원차트에서 1위에 올라있는 화면을 캡처한 사진을 게재했다.

    그러면서 그는 "브랜뉴뮤직은 절대 떳떳하지 못한 행위를 하지 않는다"는 글을 함께 남겼다.

    이어 "오랜 시간 천천히 자신만의 길을 만들어 온 (양)다일이와 그 시간 동안 함께 고생해준 전 브랜뉴뮤직 스텝들의 노고를 훼손하는 언행은 앞서 공지했듯 더이상 용납하지 않고 선처없는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분명히 밝힌다"고 강조했다.

    양다일(사진=브랜뉴뮤직 제공)
    앞서 지난 1일 오후 6시에 공개된 양다일과 김나영의 '헤어진 우리가 지켜야 할 것들'은 2일 현재 주요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에서 1위에 올라 있다.

    일부 네티즌들은 해당 곡이 공개 직후부터 강력한 음원 파워를 보인 점이 미심쩍다면서 '음원 사재기' 의혹을 제기 중이다.

    더 클릭!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