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박하선 동생상, 14일 발인…애도와 위로 이어져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연예 일반

    박하선 동생상, 14일 발인…애도와 위로 이어져

    뉴스듣기

    배우 박하선 (사진=황진환 기자/자료사진)
    배우 박하선의 동생이 세상을 떠난 가운데 팬과 누리꾼의 애도가 이어지고 있다.

    박하선의 소속사 키이스트는 언론에 박하선의 동생 A 씨가 지난 12일 급성심근경색으로 세상을 떠났으며, 14일 발인이 엄수됐다고 밝혔다.

    발인식에는 박하선의 남편인 배우 류수영 등을 비롯한 가족과 동료·지인들이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하선은 인터뷰와 방송을 통해 발달장애를 가졌던 두 살 터울인 남동생과 두터운 우애를 자랑한 바 있다.

    그는 지난 2017년 4월 JTBC '김제동의 톡투유-걱정말아요 그대'에 출연해 "제 동생이 어렸을 때 집을 많이 나갔다. 제 동생은 조금 아픈 친구다. 문을 잠그지 않으면 집을 나갔다"며 "집이 서울인데 동생을 포항이나 부산에서 찾아왔다. 그때마다 경찰들이 하루 이틀 만에 동생을 찾아주셨다. (경찰이) 동생을 찾아줘서 생각을 생각하면 따뜻해진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지며 팬들과 누리꾼은 고인의 죽음을 애도하며, 박하선에 위로를 전하고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