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보람상조 회장 장남, 마약 밀반입·투약 혐의로 구속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법조

    보람상조 회장 장남, 마약 밀반입·투약 혐의로 구속

    뉴스듣기

    밀수한 코카인 500여 명 동시 투약분…3차례 투약 시인
    엑스터시 300정, 케타민 29.71g도 밀반입…재판 넘겨져

    (사진=연합뉴스 제공)
    상조업계 1, 2위를 다투는 보람상조 그룹 최철홍 회장의 장남이 마약을 밀수해 투약한 혐의로 구속돼 재판을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수원지검 강력부(김명운 강력부장)는 지난 9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최모 씨 등 3명을 구속기소했다고 14일 밝혔다.

    최 씨 등은 지난 8월 해외 우편을 통해 미국에서 코카인 16.17g, 엑스터시 300정, 케타민 29.71g을 밀반입한 혐의를 받고 있다.

    밀수한 코카인 16.17g은 500여 명이 동시에 투약할 수 있는 양에 달한다.

    최 씨는 공항 세관을 통해 검찰에 적발된 뒤 모발과 소변 검사 등에서 마약 성분이 검출되자 서울의 한 클럽과 자신의 집에서 3차례에 걸쳐 코카인을 투약했다고 시인했다.

    재판에 넘겨진 최 씨는 혐의 대부분을 인정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