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카지노에서 돈 땄다"…234만엔 들고 출국 직전 잡힌 일본인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건/사고

    "카지노에서 돈 땄다"…234만엔 들고 출국 직전 잡힌 일본인

    뉴스듣기

    234만엔 들고 신고 없이 공항검색대 통과하려다 보안요원에 적발
    세관, "130만원 과태료 부과 후 경찰 인계"

    카지노 객장 (사진=자료사진)
    한 일본인이 신고 없이 다량의 엔화를 들고 공항을 통과하려다 덜미가 잡혔다.

    김포공항세관은 지난 7일 김포공항 출국장에서 234만엔(한화 2577만원)을 신고하지 않고 일본으로 출국하려던 일본인 A씨가 공항 검색대에 걸렸다고 11일 밝혔다.

    A씨는 적발과정에서 보안검색 요원을 밀치고 도주하려했던 것으로 확인됐다.

    세관 관계자는 "A씨에게 과태료 130만 원을 부과했다"며 "보안관을 다치게 한 정황 등을 고려해 공항경찰대에 인계했다"고 밝혔다.

    외국환관리법에 따르면 미화 1만달러를 초과한 금액을 가지고 출국하려면 반드시 당국에 신고해야 한다.

    한편, A씨는 조사에서 "카지노에서 돈을 많이 땄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