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프리미어12' C조 예선 2차전 한국 승리에 시청률도 상승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방송

    '프리미어12' C조 예선 2차전 한국 승리에 시청률도 상승

    뉴스듣기

    드라마 보다 높은 시청률로 야구 인기 입증

    7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WBSC 프리미어 12 C조예선 대한민국과 캐나다의 경기 6회초 2사 만루 김재환의 안타로 홈으로 들어온 민병헌이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사진=이한형 기자)
    '프리미어12' C조 예선 2차전 '대한민국:캐나다' 경기가 3 대 1 대한민국 승리로 끝나며 시청률이 상승했다.

    지난 7일 중계 방송한 '프리미어12' C조 예선 2차전 시청률은 전날 중계한 1차전(5.9%)보다 0.9%p 상승한 6.8%(TNMS 제공, 전국 가구 기준)로 집계됐다.

    수도권에서는 '프리미어12' 야구 열기가 더 놓아 전국보다 더 높은 8.0%라는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시청자 수로는 전국에서 192만 명이 시청한 것으로 집계됐다. 수도권 시청률은 1.0%p 상승한 수치다. 시청자 수로는 C조 예선 1차전 호주와의 경기 때 보다 전국에서 29만 명이 더 시청한 것으로 집계돼 '프리미어12' 경기 열기가 점점 더 고조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이날 야구 경기로 SBS 수목드라마 '시크릿 부티크'는 전날에 이어 이틀 연속 결방했는데, 결방 한 주전 10월 31일 '시크릿 부티크'가 기록한 시청률 4%대보다 훨씬 높아 시청자들의 야구에 대한 높은 관심을 엿볼 수 있었다.

    또 이날 '프리미어12'는 방송 시간대가 겹치는 MBC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 23-24회 시청률 3.3%-3.5%보다도 높아 드라마보다 높은 야구의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