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진짜 '나쁜 놈들' 잡기 위해 모였다 '레버리지: 사기조작단'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방송

    진짜 '나쁜 놈들' 잡기 위해 모였다 '레버리지: 사기조작단'

    뉴스듣기

    [현장] TV조선 특별기획 드라마 '레버리지: 사기조작단'

    TV조선 특별기획 드라마 '레버리지: 사기조작단' (사진=TV조선 제공)
    법망 위에서 노는 진짜 나쁜 놈들을 잡기 위해 각 분야 최고의 선수들이 모였다. TV조선 특별기획 드라마 '레버리지: 사기조작단'은 원작과 다른 매력을 통해 권력자와 약자의 대결이 만들어내는 카타르시스를 전할 예정이다.

    10일 오후 서울 라마다 서울 구로구 라마다서울신도림호텔에서 열린 TV조선 특별기획 드라마 '레버리지: 사기조작단'(이하 '레버리지')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남기훈 감독은 "원작의 애티튜드를 많이 저해하지 않는 선에서 최대한 차용할 건 차용하고 우리만의 색채로 표현하고자 노력했다"고 밝혔다.

    남 감독은 "유쾌하고 상쾌하고 통쾌한 드라마라는 게 포인트"라며 "사기꾼들이 사기를 쳐서 피해자들을 돕는 (내용을 그린) 작품"이라고 말했다.

    '레버리지'는 미국 TNT채널에서 5시즌 동안 방영되며 폭발적인 사랑을 받았던 동명의 원작 미국 드라마 '레버리지'의 리메이크작이다.

    국내 최고의 엘리트 보험 조사관에서 최고의 사기 전략가로 다시 태어난 이태준(이동건 분)이 법망 위에서 노는 진짜 나쁜 놈들을 잡기 위해 각 분야 최고의 선수들과 함께 뭉쳐 정의를 구현하는 케이퍼(팀을 꾸려 범죄를 모의하는 액션이 가미된 가벼운 코미디 장르) 드라마로, 할리우드 메이저스튜디오인 소니픽쳐스텔레비전이 한국에서 처음으로 제작하는 작품이다.

    권력자와 약자의 대결뿐만 아니라 각자 사연을 가진 전략가, 사기꾼, 도둑, 해커, 용병 등 다섯 명의 팀원이 모여, 권력을 가진 자들에게 맞서 정의를 구현하고, 그 과정에서 성장해나가는 내용을 그릴 예정이다.

    TV조선 특별기획 드라마 '레버리지: 사기조작단' (사진=소니픽쳐스텔레비젼 제공)
    한국 최고의 엘리트 보험 조사관에서 최고의 사기 전략가로 다시 태어나는 이태준 역의 배우 이동건은 "원작은 미국 정서가 많이 배어있지만, 우리는 한국 사람들이 봐야 하니까 거기서 많이 벗어났다. 원작과 다르게, 매력 있게 표현하려고 노력했다"며 "우리 다섯 사기꾼은 원작에서와 마찬가지로 다들 완벽하고 대단하기보다는 결핍이 있는 친구들"이라고 설명했다.

    무대 위에서는 엉망진창 발연기지만, 실전 사기에서는 아카데미 여우주연상급 연기의 여왕인 황수경 역의 전혜빈은 "대본이 너무 재미가 있었고, 캐릭터가 살아있어서 놓치면 후회할 것 같았다. 모든 일정과 계획을 전부 뒤로 미루고 이 작품을 선택했다"며 "원작에 코미디라는 설탕을 듬뿍 넣어 어떤 사람이 봐도 보기 부담스럽지 않은 귀여운 코미디로 무장했다. (원작과) 캐릭터는 비슷하지만 새로운 걸 만들려고 노력했고, 우리만의 특별한 색감으로 칠해질 것 같아 더 기대된다"고 말했다.

    태릉선수촌 출신 탑클래스 도둑 고나별 역으로 본격적인 성인 연기 영역에 들어선 김새론은 "캐릭터가 액션을 잘하는 캐릭터인 만큼 액션을 잘 소화하기 위해 노력했다. 연기할 때 작품에서 '나이에 맞게'라는 틀을 씌우는 편은 아니다"며 이번 작품에 임하는 소감을 전했다.

    한편 TV조선 특별기획 드라마 '레버리지: 사기조작단'은 오는 13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되며, 매주 일요일 오후 2회 연속 방송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