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다녀가요] '첫 정규앨범' AB6IX "비로소 저희의 色 완성됐죠"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가요

    [다녀가요] '첫 정규앨범' AB6IX "비로소 저희의 色 완성됐죠"

    뉴스듣기

    11곡 담은 앨범으로 5개월 만에 컴백
    "업그레이드 된 모습 보여줄 것" 각오

    보이그룹 에이비식스(AB6IX)가 7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첫 정규앨범 '6IXENSE(식스센스)'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한형기자
    "업그레이드 된 모습을 보여드리겠습니다!"

    보이그룹 AB6IX(에이비식스·이대휘, 박우진, 임영민, 김동현, 전웅)가 자신감을 가득 품고 돌아왔다. 첫 정규앨범 '식스센스'(6IXENSE)로 한층 업그레이드 된 모습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다.

    임영민은 7일 오후 4시 서울 동대문구 회기동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언론 쇼케이스에서 "첫 번째 정규앨범을 열심히 준비했고, 그만큼 자신감을 가지고 컴백했다"고 말했다.

    이어 전웅은 "전작이 '완전체' AB6IX를 선보인 앨범이라면, 이번 앨범은 비로소 저희의 음악 색깔을 완전하게 정의하고 완성하는 앨범이라고 할 수 있다"고 설명을 보탰다. 박우진은 "이번 활동을 통해 업그레이드 된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고 강조했다.

    보이그룹 에이비식스(AB6IX)가 7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첫 정규앨범 '6IXENSE(식스센스)'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화려한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이한형기자
    앨범에는 딥하우스, 힙합, 퓨처 베이스, 뭄바톤, 트랩, 알앤비, 발라드 등 다채로운 장르의 총 11곡이 담겼다.

    메인 프로듀서라는 중책을 맡은 이대휘는 "정규앨범을 선보이게 된 것에 대한 부담감이 없진 않았지만, 조금 더 많은 음악을 들려드리고 싶어 열심히 준비해봤다"고 말했다.

    이어 "소속사 라이머 대표님은 페이스를 잃지 않고 지금처럼 열심히 하면 좋을 결과가 있을 것이라는 멋진 조언을 해주셨다"고 덧붙였다.

    또한 김동현은 "멤버들과 음악에 대해 고민하고, 의견을 나누면서 저희가 보여줄 수 있는 스펙트럼이 넓어졌다는 생각이 든다"고, 박우진은 "앨범은 한 마디로 '에비뉴'(팬덤명)라고 표현할 수 있다. '에비뉴'를 위해 앨범을 만들었기 때문"이라고 했다.

    보이그룹 에이비식스(AB6IX)가 7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첫 정규앨범 '6IXENSE(식스센스)'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화려한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이한형기자
    타이틀곡은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모든 걸 다 줘도 아깝지 않다'는 메시지를 담은 딥하우스 장르의 곡인 '블라인드 포 러브'(BLIND FOR LOVE)다. 이전 활동곡 '브리드'(BREATHE)와 결이 비슷하면서도 한층 풍성해진 사운드가 돋보인다.

    이대휘는 "트렌디하면서도 업그레이드 된 사운드를 들려드리고 싶었다"고 강조하며 "곡에 담긴 메시지는 저희가 팬 분들에게 하고 싶었던 이야기이기도 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전과는 또 다른 매력을 보여드리기 위해 헤어, 메이크업, 의상 등에도 신경을 많이 썼다"고 덧붙였다.

    보이그룹 에이비식스(AB6IX)가 7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첫 정규앨범 '6IXENSE(식스센스)'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화려한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이한형기자
    그런가 하면, 이들은 컴백 전 미국 빌보드 싱글 차트 1위에 오른 신예 팝스타 리조와 컬래버레이션한 곡을 선보여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이와 관련해 임영민은 "멋진 컬래버레이션을 하게 되어 뜻 깊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아티스트들과 함께해보고 싶다. 개인적으로는 랩을 좋아하는데 래퍼 드레이크 분과 작업을 해보고 싶다"고 했다.

    이대휘는 "요즘 빠져있는 앤 마리 님과 컬래버를 해보고 싶다"고, 전웅은 "폴킴 선배와 함께 따뜻한 노래를 불러보고 싶다"며 미소 지었다.

    보이그룹 에이비식스(AB6IX)가 7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첫 정규앨범 '6IXENSE(식스센스)'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화려한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이한형기자
    한편 AB6IX는 지난 5월 EP '비:컴플리트'(B:COMPLETE)를 내고 가요계에 첫 발을 들였다.

    프로젝트 보이그룹 워너원 출신 이대휘, 박우진, 듀오 MXM으로 활동했던 임영민, 김동현이 소속된 팀으로 주목받은 이들은 '비:컴플리트'로 16만 장 이상의 음반 판매고(가온차트 8월 앨범차트 기준)를 올리며 신인답지 않은 '음반 파워'를 보여줬다.

    임영민은 "많은 팬 분들께서 사랑과 응원을 보내주셔서 감사하다. 더 열심히 활동을 해나가야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보이그룹 에이비식스(AB6IX)가 7일 오후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첫 정규앨범 '6IXENSE(식스센스)'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한형기자
    5개월이라는 짧은 시간 안에 11곡으로 꽉 채운 정규앨범을 완성한 AB6IX의 컴백 활동 목표는 자신들의 성장을 증명하는 것이다.

    이대휘는 "쉼 없이 컴백을 준비하느라 아직 멤버들과 음악 방송 1위에 대한 이야기를 나눠보지 못했다"면서 "목표는 다양한 도전을 하는 팀, 다음이 기대되는 팀이라는 평가를 얻는 것이다. 대중에게 인정받을 때까지 열심히 달리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박우진은 "앞으로도 계속 성장해나갈 AB6IX의 모습을 기대해주셨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