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양준혁 "사생활 폭로 글은 허위"…법적 대응 예고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스포츠일반

    양준혁 "사생활 폭로 글은 허위"…법적 대응 예고

    뉴스듣기

    프로야구 스타 출신 방송인 양준혁이 자신을 향한 사생활 폭로 글에 대해 법적 대응을 하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사진=노컷뉴스)

    프로야구 스타 출신으로 현재 방송 활동을 하고 있는 양준혁(50)이 자신의 사생활 폭로가 사실무근이라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양준혁은 18일 자신의 SNS를 통해 "현재 인터넷상으로 저의 잠자는 사진과 글이 게재되면서 여러 시민들로 하여금 굉장한 오해를 불러 일으킬만한 내용으로 포장되어 퍼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변호사와 상의해 법적인 절차로 해결하겠다는 뜻을 나타냈다.


    양준혁은 "유명인이라는 이유로, 그리고 남자라는 이유로 공격받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익명의 여성이 SNS에 올린 사생활 폭로 글에 대해 양준혁이 직접 해명과 반박에 나선 것이다.

    이 여성은 양준혁으로 추정되는 남성의 사진과 함께 짧은 글을 올렸다. 글에는 강압적인 신체 관계를 요구해 수치심을 느꼈다는 미투성 폭로 내용이 담겼다.

    양준혁이 공식 입장을 밝히기에 앞서 이 여성은 게시물을 삭제했고 자신의 SNS 계정 역시 삭제한 상태다.

    양준혁은 "저는 유명인이기 전에 한 사람으로서 늦은 나이이기에 좋은 만남을 가지려 했고 그러한 과정에서 상대방을 만났으나 애초의 느낌과 다르게 만날수록 서로가 맞지 않는다는 것을 알게 됐고 자연스럽게 멀어지게 됐다. 그러한 과정은 이 땅 위에 사는 누구라도 자연스럽게 벌어질 수 있는 과정"이라고 해명했다.

    이어 "상대방은 순수하게 사람과 사람, 이성의 만남이라는 것을 넘어 어떤 다른 생각이 있었던 것은 아닌지 의문"이라며 "미투라는 프레임 속에 저를 가두고 굉장히 악한 남자의 그것으로 몰고 가려는 의도가 다분히 보입니다만 이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반박했다.

    양준혁은 "제 발자취에 대한 모욕이며 제 미래에 대한 어둠이 되어버린 이번 사건을 반드시 제거하려고 한다"며 "미투 운동을 빌려서 하는 상대방의 이런 짓은 오히려 미투 운동의 본질을 폄훼하는 것으로 오도될 수도 있기에 바로 잡아야 한다"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