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연예가 화제

    아이오아이 임나영, 새 둥지 찾았다

    뉴스듣기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와 전속계약

    걸그룹 아이오아이와 프리스틴 멤버로 활약한 임나영이 새 둥지를 찾았다.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는 "임나영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임나영은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연습생 시절이던 2016년 엠넷 아이돌 서바이벌 '프로듀스101'에 출연, 프로젝트 걸그룹 아이오아이 멤버로 발탁됐다.

    이후 이듬해 1월까지 아이오아이 활동을 펼쳤고, 팀 해산 이후 소속사로 돌아가 같은 해 7월 걸그룹 프리스틴 멤버로 정식 데뷔했다.

    임나영은 지난 5월 프리스틴 해체와 동시에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와의 계약을 해지하고 새 둥지를 물색해왔다.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에는 걸그룹 티아라 멤버인 가수 효민, 배우 김희정 등이 소속되어 있다.

    써브라임 아티스트 에이전시 관계자는 "임나영의 가능성에 주목해 계약을 맺었다"며 "음반 활동을 비롯해 연기, 안무창작 활동 등 그가 다방면에서 눈부시게 활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