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효성 측 "계약분쟁 종결, 활발한 활동 다짐"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가요

    전효성 측 "계약분쟁 종결, 활발한 활동 다짐"

    뉴스듣기

    전효성(사진=이한형 기자/자료사진)
    걸그룹 시크릿 출신 가수 전효성 측이 전 소속사 TS엔터테인먼트와 2년간 벌인 전속계약 분쟁이 종결됐다고 알렸다.

    전효성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예현의 박정호 변호사는 14일 입장문을 내고 "전효성과 전 소속사 사이의 전속계약효력부존재확인 사건과 관련해 '전속계약의 효력이 존재하지 않는다'는 내용의 서울고등법원의 7월 22일자 화해권고결정에 대해 양측이 모두 이의를 제기하지 않음으로써 어제 해당 결정이 확정되었다"고 밝혔다.

    그는 "이로써 2년 가까이 힘겹게 지속되었던 전효성과 전 소속사 사이의 전속계약 분쟁이 모두 종결됐다"며 "전효성은 그간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견딜 수 있도록 버팀목이 되어준 팬 여러분들의 사랑과 응원에 깊은 감사를 드리며, 향후 더욱 새롭고 활발한 활동으로 여러분들의 성원에 보답하여 드릴 것을 다짐하고 있다"고 전했다.

    전효성은 2007년 시크릿 멤버로 데뷔해 '매직', '마돈나', '샤이보이', '별빛달빛' 등의 곡으로 활동했다. 2017년 9월 TS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전속계약효력부존재 확인 소송을 제기했으며, 지난해 10월 현 소속사 토미상회에 새 둥지를 틀었다.

    박 변호사는 "지켜봐 주시고 응원해 주신 팬 여러분들과 방송·연예계 관계자 여러분들께 전효성을 대신해 다시 한 번 무한한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앞으로도 변함없는 관심과 격려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