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태풍 다나스, 경로 바꿔 전남 남서해안으로 상륙할 듯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태풍 다나스, 경로 바꿔 전남 남서해안으로 상륙할 듯

    뉴스듣기

    광주전남지역 강타 가능성 커서 태풍 피해 우려

    (사진=기상청 제공)
    5호 태풍 다나스가 당초 남해안에 상륙할 것으로 예상됐으나 전남 남서해안으로 상륙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광주전남지역에 큰 피해가 우려되고 있다.

    광주지방기상청은 19일 오전 10시 현재 5호 태풍 다나스가 중국 상하이 남동쪽 약 350㎞ 부근 해상에서 시속 28㎞ 속도로 북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5호 태풍 다나스는 현재 중심에 초속 24㎞의 바람이 불고 있으며 강풍 반경은 약 250㎞로 소형급이다.

    광주지방기상청은 5호 태풍 다나스가 당초 남해안으로 상륙할 것으로 예상됐으나 경로가 북쪽으로 치우치면서 진도나 목포, 신안 부근으로 상륙해 남해안지역을 지날 것으로 내다봤다.

    이에 따라 광주전남지역은 태풍의 눈 부분과 에너지가 가장 강한 오른쪽 사면에 들면서 강풍과 집중호우에 따른 피해가 우려되고 있다.

    태풍 다나스는 19일 밤 9시에는 서귀포 서쪽 약 130㎞, 20일 오전 9시에는 진도 남서쪽 30㎞ 부근까지 진출할 것으로 보여 광주전남지역은 20일 새벽부터 낮까지 직접적인 영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광주지방기상청은 19일 오전 10시를 기해 전남 거문도와 초도에 강풍주의보를, 전남 거문도와 초도, 완도, 여수, 고흥에 호우경보를, 전남 장흥, 진도, 해남, 강진, 순천, 광양, 보성에 호우주의를 각각 발효했다.

    이번 태풍으로 전남 남해안지역에는 20일까지 200~300mm, 많은 곳 500mm 이상, 광주전남내륙지역에는 100~200mm, 지리산 부근 등 많은 곳은 300mm 이상의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