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제조업 해외투자 증가율 국내투자의 2.7배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기업/산업

    제조업 해외투자 증가율 국내투자의 2.7배

    뉴스듣기

    (사진=연합뉴스)
    제조업 해외 직접투자가 국내 투자보다 2배 이상 빠른 속도로 증가했다는 분석이 나왔다.

    전국경제인연합회 산하 한국경제연구원은 2009년부터 2018년까지 10년간 국내외 투자를 분석한 결과 제조업의 해외투자 증가율은 연평균 13.6%로 국내 설비투자 증가율(5.1%)의 2.7배에 달했다고 27일 밝혔다.

    해외 직접투자는 2009년 51억8천만달러에서 지난해 163억6천만달러로 늘었고 국내 설비투자는 99조7천억원에서 156조6천억원으로 증가했다.

    국내 설비투자 증가율은 지난해 다시 마이너스로 돌아섰고 올해 1분기엔 -16.1%로 2009년 1분기(-19.4%) 이후 최저를 기록했다.

    한경연은 해외투자 순유출로 제조업에서 직간접 일자리가 연 4만2천명(누적 41만7천명) 빠져나간 것으로 분석된다고 주장했다.

    한경연은 우리나라와 경제규모가 비슷한 이탈리아, 캐나다, 호주, 스페인과 비교해도 직접투자 관련 수치가 나홀로 역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해 5개국의 국내총생산(GDP) 대비 국내로 들어오는 외국인투자 비중을 비교하면 한국만 유일하게 10년 전보다 감소했다는 것이다.

    추광호 한경연 일자리전략실장은 "해외투자 증가가 반드시 국내 투자 감소로 이어진다고 할 수 없지만, 근로시간단축, 최저임금 급격한 인상, 법인세율 인상 등 국내 투자 환경이 좋지 않은 상황에 기업으로선 제조 원가를 낮출 수 있는 해외로 투자 유인이 높아질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