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민주당 '민생입법추진단' 출범…5대 분야 주력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민주당 '민생입법추진단' 출범…5대 분야 주력

    뉴스듣기

    "입법 골든타임, 경제활성화 법안들 추진돼야"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가 2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제1차 민생입법추진단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은 21일 민생입법추진단을 출범시키면서 민생입법이 시급한 5대 분야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민생입법추진단 1차 회의를 시작하면서 "법안 처리율이 19대 국회에서 34.2%였는데, 20대 국회는 여기에 못미치는 29.2%"라며 "국회에 1만4천여건의 법안들도 심의조차 되지 않고 있다. 이런 현실을 개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민주당은 ▲경제활력법안 ▲신산업.신기술지원법안 ▲자영업.소상공인지원법 ▲노후수도관.열수송관 등 SOC안전종합대책법안 ▲청년지원법안 등 5대 분야에 주력하기로 했다.

    민생입법추단단 단장으로 임명된 윤후덕 의원은 "20대 국회에서 입법이 가능한 시간은 6월과 8월, 9월 정기국회인데, 국정감사 기간을 빼면 입법이 가능한 시간은 불과 2~3개월뿐"이라며 "입법 골든타임에 재대로 민생을 돌보는 경제활성화 법안들이 추진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했다.

    민생입법추진단에는 박완주.한정애.윤후덕.송기헌.맹성규.고용진 의원 등이 포함돼 문재인 정부의 국정과제와 현안에 필요한 민생법안들을 챙길 계획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